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시경 사심 고백 "김슬기 그냥 좋다"

최종수정 2014.01.15 07:25 기사입력 2014.01.14 11:14

댓글쓰기

(출처: JTBC '마녀사냥' 캡처)

(출처: JTBC '마녀사냥'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성시경이 김슬기에 대한 사심을 고백했다.

성시경은 3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남자들의 여자이야기'(마녀사냥)의 코너 '그린라이트를 꺼 줘'에 게스트로 출연한 김슬기에게 "그냥 좋다"며 호감을 표시했다.

성시경은 "나는 이 분이 좋다. 이유를 모르겠는데 그냥 좋다. 목소리도 정말 매력 있고 많은 재주를 가진 분이다"라고 사심을 드러내며 '국민욕동생' 김슬기를 소개했다.

김슬기의 나이가 91년생으로 79년생인 본인과 양띠 띠동갑임을 확인한 성시경은 "아저씨도 양띠야"라면서 해맑게 인사했다. 이에 옆에 있던 허지웅 역시 "나도 나도"라고 말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성기경 김슬기에 대한 사심 고백 내용을 접한 네티즌들은 "성시경 완전 사심 방송", "김슬기 나도 볼수록 매력 있더라", "김슬기랑 성시경 띠동갑이였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