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J, 경력단절 여성 재취업 프로젝트 'CJ리턴십' 2기 모집

최종수정 2014.01.09 10:31 기사입력 2014.01.09 10: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CJ그룹이 경력단절 여성들의 성공적인 재취업 지원을 위해 운영하고 있는 'CJ리턴십' 프로그램 2기 인턴 136명을 채용한다고 9일 밝혔다.

선발 대상은 ▲품질 분석(CJ제일제당) ▲베이커리 R&D(CJ푸드빌) ▲웹디자인(CJE&M) ▲브랜드 디자인(CJ CGV) ▲시스템 개발·운영(CJ시스템즈) ▲매장운영(CJ올리브영) 등 CJ그룹 내 11개 주요 계열사 총 24개 직무 분야다. 리턴십에 선발된 경력단절 여성들은 6주간의 인턴 기간을 마친 뒤 평가를 거쳐 CJ에 최종 입사할 수 있다.
서류 접수 기간은 오는 10일부터 28일까지이며 CJ그룹 채용홈페이지(http://recruit.cj.net)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지원 자격은 2년 이상 경력이 단절된 여성으로 나이 및 학력 제한은 없다. 서류 전형을 통과한 신청자는 필기와 면접 전형을 거쳐 3월 중순께 합격여부를 통보 받게 된다. 리턴십 2기 합격자들은 3월 말부터 6주간 근무하며, 임원 면접 및 근무 평가를 거쳐 6월 최종 입사가 결정된다.

인턴의 근무 형태는 지난해 선발했던 1기 리턴십과 동일하다. 하루 4시간 근무하는 시간선택제와 오전 8시 30분 오후 5시 30분까지 근무하는 전일제 2종류이며, 면담을 통해 원하는 근무 시간대로 조정도 가능하다.

서남식 CJ 인사팀 부장은 "리턴십 1기 경험을 토대로, 이번 2기 선발에서는 보다 최적화된 직무를 개발하고 다양한 보완 시스템을 추가해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며"리턴십을 비롯한 다양한 시간선택제 일자리가 사회적으로 더욱 확산돼 고용문화를 바꿈으로써 고용률 개선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