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호주 워홀 한인 여성, 열차 사고로 사망

최종수정 2014.01.05 10:19 기사입력 2014.01.05 10:1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호주 브리즈번에서 워킹홀리데이 참가자(이하 워홀러)로 추정되는 한국인 여성이 열차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5일 호주 언론에 따르면 지난 3일 오전 7시(현지시간)께 브리즈번 시내 캐넌힐 역 인근에서 한국인 홍모(31·여) 씨가 철로 건널목을 건너려다가 달려오는 열차에 치여 그대로 숨졌다.
홍 씨는 철로 건널목의 차단기가 내려오고 있고 빨간불이 깜빡이고 있는 상태에서 급하게 건널목을 건너려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퀸즐랜드주 경찰은 홍 씨가 워홀 비자를 이용해 호주에 체류하고 있었으며 이른 아침 시간대에 급하게 기차를 타려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