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효리 비 알몸대화 "이상한 상상이 되더라"

최종수정 2013.12.27 07:18 기사입력 2013.12.27 07:18

댓글쓰기

▲이효리 비 알몸대화 언급(출처: Mnet '레인 이펙트' 방송 영상 캡처)

▲이효리 비 알몸대화 언급(출처: Mnet '레인 이펙트' 방송 영상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이효리와 비가 알몸대화를 나눴다는 사실이 공개돼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다.

26일 방송된 Mnet '레인 이펙트'에 가수 이효리와 비가 출연해 대화를 나눴다.
이날 이효리는 "비에 대해 할 얘기가 많다"며 "태닝샵에서 네 알몸 본 얘기부터 싹 해야 되는데"라고 말했다. 이에 비는 "되게 웃겼다. 태닝샵을 갔는데 이효리가 옆방에서 '지훈이니?'라고 묻더라"라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이효리는 "알몸으로 대화를 나눴다. 보지는 못 했다. 벽 하나 두고 얘기하는데 옆에 있다는 걸 생각하니 이상한 상상이 되더라. 그런 거 있잖아"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효리 비 알몸대화를 접한 네티즌들은 "이효리 비 알몸대화, 효리씨 결혼하고 옷을 막 입는 듯", "이효리 비 알몸대화, 알몸대화라고 하니까 괜히 부끄럽다", "이효리 비 알몸대화, 나도 이상한 상상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