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2013 뱀의해] 구렁이와 사랑에 빠진 24살 뱀띠 처녀

최종수정 2013.01.03 16:14 기사입력 2012.12.31 08:59

댓글쓰기

에버랜드 사육사 김현미 씨와 알비노 버마 비단구렁이 '슬기'의 하루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똑똑! 슬기야, 잘 잤어? 누나 왔어……"
함박눈이 펑펑 쏟아지던 12월의 어느 날,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에버랜드의 동물사 문을 열고 들어서며 김현미(23·사진) 사육사가 큰 소리로 말을 건낸다. 커다란 수조 속에 늘어져 있던 알비노 버마 비단구렁이 '슬기'가 머리를 치켜들며 '쉬쉬' 경계하는 소리를 내더니 이내 잠잠해진다.

동물원에서 일한지 겨우 10개월 남짓된 앳된 얼굴의 김 사육사의 하루는 슬기의 잠자리를 정리하는 일로 시작된다. 요즘처럼 추운 날에는 두 손을 보온등에 한참 갖다 대 따뜻하게 만든 뒤 슬기를 옮겨야 한다. 온도에 워낙 민감한 동물인지라 차가운 손을 가져가면 아주 대놓고 싫어하는 티를 낸다.

슬기를 위해 아침저녁으로 따뜻한 목욕물을 준비하는 일도 김 사육사의 몫이다. 흔히들 뱀은 피부가 축축하고 끈적끈적할 것이라 오해하지만 사실은 정 반대다. 뽀송뽀송하고 적당히 따뜻한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동물원의 뱀들은 온욕을 즐긴다.
다른 동물들과 달리 뱀은 한 달에 한 번 먹이를 먹는다. 살아 있는 작은 식용 쥐를 한꺼번에 열 마리 이상 먹어 치운다. 뱃속에서 먹잇감이 서서히 소화되는 동안 뱀은 조금씩 살이 올라 매달 허물을 벗어내며 몸집을 키운다. 슬기가 행여 먹이를 제대로 먹지 않을까, 컨디션이 좋지 않으면 어쩌나 김 사육사는 멀찌감치 떨어져 그 모습을 지켜보다 퇴근하곤 한다.

갓 탈피를 마친 뱀은 그 어느 때보다 뽀얗고 예쁜 자태를 자랑한다. 경력 25년차 안성은(46) 사육사는 "이 때가 비늘 촉감도 가장 부드럽고 눈빛도 초롱초롱해진다"고 표현했다.

그렇다면 뱀은 자신을 돌보는 사육사를 알아볼까? 김 사육사는 "슬기가 냄새나 느낌으로 사람을 구별한다"고 자신했다. 시력이 좋지 않은 뱀은 후각과 촉각이 발달돼 있다. 김 사육사가 슬기와 친해지는 방법도 서서히 그녀의 손길에 익숙해지게 훈련하는 과정이었다.

성격이 비교적 온순한 편에 속하는 슬기도 처음엔 그녀의 손을 피해 요리조리 빠져나가 애를 태우기 일쑤였다. 선배인 안 사육사가 미끄러지는 뱀을 안아 올려주고 떨어지지 않도록 핸들링 하는 요령을 알려줬다. 길이 2.5m, 몸무게 15㎏ 짜리 슬기는 이제 곧잘 김 사육사에게 자신의 몸을 턱하니 맡긴 채 시간을 보낸다.

물론 매일 같이 슬기와 살을 맞대고 사는 김 사육사로서는 포기할 것이 한두 가지가 아니다. 향이 진한 화장품이나 향수는 당연히 안되고 손톱을 예쁘게 기르거나 반지, 시계 같은 장신구도 일절 착용할 수 없다. 슬기가 사육사의 몸을 타고 이리저리 기어오르는 동안 자칫 보드라운 비늘이 긁히거나 다칠 수 있기 때문이다.

이제 내일이면 24살이 되는 뱀띠 아가씨 김 사육사는 그래도 개의치 않는다. 새해가 뱀띠 해인만큼 뱀을 보러 찾아오는 관람객들이 많아질텐데 슬기가 아픈 곳 없이 씩씩하고 당당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으면 그걸로 족하다.

"제가 직접 돌보고 먹여서 키운 동물이 다른 분들께 인정받고 사랑받는 것만큼 기쁜 일이 어디 있겠어요? 뱀띠 여자와 비단구렁이가 만났으니 무서울 것도 없겠죠? 오셔서 직접 만져보셔도 돼요."

썝蹂몃낫湲 븘씠肄

☞ 관련기사 <[2013 뱀의해] 사람·재물 지키는 신비한 영물>
☞ 관련기사 <[2013 뱀의해] 조상들이 생각한 뱀 어떻게 생겼을까?>
☞ 관련기사 <[2013 뱀의해] 민간 설화 속 '뱀', 뱀도 은혜 갚는다>

용인=조인경 기자 ikj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꼬북좌의 반전 매력' [포토] 나연 '깜찍한 여신미모' [포토] 선미 '도발적인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건강미의 대명사 [포토] 차예련 '우월한 길이'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요염한 자태' [포토] 홍수아 '파격 보디 프로필' [포토] 제시 '시선집중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