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특징주]막내딸 효과 떨어졌나..대성그룹株 ↓

최종수정 2012.10.17 14:23 기사입력 2012.10.17 14:2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대성그룹주들이 일제히 약세를 보이고 있다.

17일 오후 2시20분 현재 대성산업 은 전일보다 2700원(11.30%) 내린 2만1200원에 거래, 이틀 연속 하락했다.

는 전일보다 5600원(11.48%) 하락한 4만3200원에 거래중이다.

대성홀딩스 도 전일보다 750원(8.77%) 떨어진 7800원, 대성에너지 는 410원(5.69%) 내린 679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들은 장초반 크게는 9%대 상승세를 보였지만 오후들어 하락 반전했다.
대성 관련주들은 지난 11일 고 김수근 대성그룹 명예회장의 막내딸인 김성주 MCM회장이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 공동선대위원장을 맡으면서 사흘 연속 상한가를 기록했었다.


오현길 기자 ohk0414@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