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골프토픽] '수영황제' 펠프스 "골프도 황제급~"

최종수정 2012.10.06 10:35 기사입력 2012.10.06 10:3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손은정 기자] ○…'수영황제' 마이클 펠프스(미국ㆍ사진)가 남다른 골프실력을 과시했다는데….

AP통신은 6일(한국시간) 펠프스가 영국 스코틀랜드의 킹스반스링크스에서 열린 유러피언(EPGA)투어 던힐링크스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무려 46m 거리의 퍼트를 한 번에 집어넣어 박수갈채를 받았다고 전했다. 프로와 스포츠스타 등 유명 아마추어가 한 조를 이뤄 경기를 펼치는 독특한 방식의 대회다.
펠프스는 이날 6번홀(파4)에서 드라이브 샷을 그린 에지에 올린 뒤 퍼터로 두 번째 샷을 집어넣어 이글을 기록했다. 퍼터로 굴린 공이 홀까지 들어가는 데 17초나 걸릴 정도였다. 펠프스는 "내 생애 가장 긴 거리에서 성공한 퍼트였다"며 "믿을 수가 없을 정도"라며 환호했다. 런던올림픽에서 4개의 금메달을 추가한 펠프스는 미국 골프채널의 리얼리티 레슨프로그램 '헤이니 프로젝트'에 출연하는 등 골프마니아로 알려져 있다.

이번 대회는 프로 선수의 점수만 따로 집계하는 개인전, 프로와 아마추어의 점수를 합산해 순위를 매기는 팀 경기로 나뉜다. 폴 케이시(잉글랜드)와 짝을 이룬 펠프스는 그러나 팀 경기에서 87위(9언더파)에 그쳤다. 펠프스 외에도 '의족 스프린터' 오스카 피스토리우스(남아공), 네덜란드의 축구 영웅 요한 크루이프 등이 출전했다.

손은정 기자 ejso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포토] 노제 '시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포토] 제니 '일상이 화보'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파격 시스루' [포토] 손미나 "운동의 맛" [포토] 클라라 '독보적 S라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