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北 김정은 북한땅 떠나 처음 간다는 나라가"

최종수정 2012.08.22 18:27 기사입력 2012.08.22 06: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영식 기자]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다음주 26일부터 31일까지 이란 테헤란에서 열리는 비동맹회의(NAM)에 참석한다고 DPA통신이 이란 정부를 인용해 21일 보도했다.

모함마드-레자 포르카니 NAM의 대변인은 김정은이 첫 해외 방문지로 이란을 선택했으며 이번 회의에는 인도·파키스탄·이라크·이집트·쿠바·베네수엘라·볼리비아 등 40여개국 정상이 참석한다고 설명했다. 테헤란 주재 유엔 사절단은 반기문 사무총장도 참석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란 뉴스 웹사이트 ‘타브낙’은 김정은의 방문으로 북한과 이란간의 결속관계가 새롭게 조명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NAM은 120개 회원국과 21개 참관국으로 구성돼 있으며 올해는 이란이 이집트에 이어 의장국을 맡는다.

김영식 기자 gr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