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휴니드, 횡성군 통합관제센터 구축사업 수주

최종수정 2012.07.02 13:09 기사입력 2012.07.02 13:0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전필수 기자] 휴니드 테크놀러지스가 2일 강원도 횡성군의 통합관제센터 구축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계약 규모는 약 11억원으로 지난해 휴니드 전체 매출의 2.3%에 해당한다. 횡성군내 스쿨존과 주요 도로에 설치된 방범용 카메라와 재난 감시, 불법 주정차 단속등을 위해 설치된 CCTV영상을 통합하여 관리할 수 있는 CCTV통합관제센터를 구축하는 사업으로 각종 범죄 예방과 비상 상황 발생시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게 된다.
신종석 대표이사는 “철저한 사업분석과 기술역량을 바탕으로 적극적으로 사업 참여를 추진했으며, 방산업체로서 국토안보 인프라 구성에 관하여 축적된 기술적 능력과 노하우를 활용하여 방범시스템 분야에서 더욱더 입지를 넓혀가겠다” 고 밝혔다.

휴니드는 2007년 용인시에 방범시스템 구축 및 방범관제 상황실 구축사업을 필두로 지난 3년간 관세청과 관세국경 감시 종합상황실 구축사업과 경기도 하남시, 안양시, 광명시 등 수도권지역 방범시스템 사업을 지속적으로 수행해오고 있다. 올해는 송도 인천경제자유구역(IFEZ)의 U-시티 구축을 위한 시범사업에 참가하여 국내 방범시스템 시장의 강자로 발돋움해 나가고 있다.
전필수 기자 philsu@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