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지현우 입대 연기, "유인나 때문인 줄 알았더니…"

최종수정 2012.07.02 16:16 기사입력 2012.07.02 11:04

댓글쓰기

지현우 입대 연기, 유인나 때문?

▲사진=tvN '인현왕후의 남자'

▲사진=tvN '인현왕후의 남자'


[아시아경제 장인서 기자] 배우 지현우(28)가 군 입대를 연기했다는 소식이 전해져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1일 지현우의 소속사 파라마운트뮤직은 "당초 이달 3일 입대 예정이었던 지현우가 입대를 연기하고 올 8월쯤 입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네티즌들이 연인 유인나(30) 때문이 아니냐'라는 추측을 제기했다. 하지만 소속사 측은 "지현우가 '인현왕후의 남자' 촬영 당시 낙마 사고를 당해 얼굴 근육과 허리 등에 부상을 입어 치료 중"이라면서 "건강상의 이유로 입대를 연기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현우는 지난달 27일에 병무청에 입대 연기 신청을 해 병무청의 허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으며 치료를 마무리한 뒤 7월 말~8월 초 현역 입대할 예정이다.
한편 지현우는 지난달 7일 열린 tvN '인형왕후의 남자' 종영팬미팅에서 극중 연인으로 출연한 유인나에게 공개 구애를 해 화제를 모았으며 유인나 역시 같은 달 18일 자신이 진행하는 라디오를 통해 "지현우와 사귀기로 했다"고 밝히며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장인서 기자 en1302@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