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李대통령 "여수엑스포, 남해안 아름다움 알릴 절호 기회"

최종수정 2012.05.14 07:45 기사입력 2012.05.14 07:45

댓글쓰기

제90차 라디오인터넷연설에서 "세계 최고 관광휴양지로 거듭날 것 확신"

[아시아경제 조영주 기자] 이명박 대통령은 14일 여수엑스포와 관련해 "1000만명이 찾게 될 이번 엑스포가 남해안의 아름다움을 세계인들에게 알릴 절호의 기회"라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오전 제90차 라디오·인터넷연설에서 이같이 언급한 뒤 "남해안 일대는 아름다운 해안과 수많은 섬, 천혜의 기후조건을 갖춘데다가 역사문화 유산도 풍부해서 세계 어느 곳에 내놓아도 손색없는 관광·휴양지"라고 밝혔다.
이 대통령은 "이 때문에 정부는 2008년부터 '찾아오는 남해안, 살고 싶은 남해안'을 목표로 남해안권 발전종합계획인 썬벨트(Sun-Belt) 프로젝트를 추진해 왔다"고 소개했다.

이어 "엑스포를 계기로 철도와 도로, 항공 인프라가 대폭 확충됐다"면서 "남해안에 보다 빠르고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게 돼서 남해안 시대를 앞당기는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이 대통령은 "캐나다 밴쿠버가 1986년 엑스포 이후 세계적 도시로 성장했듯이 여수와 남해안 또한 세계 최고의 관광·휴양지로 거듭나게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며 "이번 엑스포는 바다를 무대로 한 해상쇼와 K-POP 콘서트, 100여개 참가국들이 벌이는 이색 행사까지 볼거리가 참으로 많다"고 덧붙였다.
또 "여수엑스포는 역사상 처음으로 바다와 환경을 주제로 한 그린(Green) 엑스포"라면서 "(생명체의 90%가 바다에 살고 있는) 바다가 크게 오염되고 어류가 남획되면서 큰 위기를 맞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 대통령은 "이런 위기에 대해 국제사회가 인식을 같이하고 공동으로 대처하자는 뜻에서 여수엑스포는 사상 처음으로 '여수선언'을 채택할 예정"이라며 "이번 엑스포를 계기로 온 인류가 생명의 바다를 살리고 보다 평화로운 지구를 만들어 갈 수 있기를 소망한다"고 전했다.


조영주 기자 yjch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