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누리 '친박' 色 지우기, 원내수석에 '쇄신파' 김기현 임명

최종수정 2012.05.13 11:22 기사입력 2012.05.13 11:2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종일 기자]
새누리 '친박' 色 지우기, 원내수석에 '쇄신파' 김기현 임명
새누리당은 13일 원내협상 실무를 주도할 원내수석부대표에 3선인 김기현(울산 남구을) 의원을 내정했다.

이상일 새누리당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이한구 원내대표가 수석부대표에 김기현 의원을 내정했다"고 밝혔다. 새누리당은 향후 의원총회을 열고 김 의원을 원내수석부대표로 인준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김 의원은 빠르면 금주부터 박기춘 민주통합당 원내대수석부대표와 19대 국회 원구성 협상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김 의원은 원내대표 경선에서 쇄신파의 대표주자인 5선의 남경필 의원과 한 팀을 이뤄 정책위의장 러닝메이크로 나섰다. 하지만 남경필-김기현 조는 결선투표에서 박빙의 승부를 벌였지만 72표를 얻은 이한구-진영 조에 6표차로 아쉬운 패배를 당했다.

이한구 원내대표가 경쟁 상대였던 김 의원을 수석부대표로 내정한 것은 '친박'세력이 당을 장악한다는 비판에서 벗어나 쇄신파를 적극적으로 끌어안아 당이 화합하는 모습을 보여주기 위한 일종의 '탕평인사'의 일환으로 풀이된다.
김 신임 원내수석부대표는 1959년 울산광역시에서 태어났고 부산동고와 서울대 법대를 나와 울산지방법원 판사를 역임했다.

지난 2003년 당 부대변인으로 정계에 입문한 김 신임 원내수석부대표는 16대 국회에 입성해 3선 의원을 지내며 한나라당 시절 원내부대표와 정책조정위원장 등을 맡아 활동했다.

그는 행정안전위원회, 지식경제위원회, 국토해양위원회 등의 상임위 활동을 통해 NGO 모니터단에서 수여하는 국정감사 우수위원으로 7년 연속 선정되기도 했다.

▲1959년 울산 ▲부산동고, 서울대법대 ▲울산지법 판사 ▲한나라당 원내부대표 ▲국회 산업자원위원 ▲한나라당 중앙연수원장 ▲한나라당 대변인 ▲17·18·19대 국회의원


김종일 기자 livewi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