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북구, 서울형사회적기업 극단 '진동' 참여자 모집

최종수정 2012.04.19 08:54 기사입력 2012.04.19 08:5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강북구(구청장 박겸수) 문화예술분야 서울형사회적기업인 ‘청소년전문극단 진동(대표 박종우)’는 꿈꾸는 청춘예술대학 연극프로그램에 참여할 주부들을 30일까지 모집한다.

박겸수 강북구청장

박겸수 강북구청장

'꿈꾸는 청춘예술대학'은 서울문화재단에서 전문예술교육단체를 대상으로 공모하는 실버세대를 위한 특화된 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
강북구는 청소년전문극단 진동이 고부갈등 해법연극 ‘며느리 내 며느리, 어머니 내 어머니’라는 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

극단 진동은 청소년을 중심에 둔 전문 청소년 연극을 지향하는 강북구 수유동 소재의 청소년전문극단으로 지난해 10월 서울형사회적기업으로 지정됐다.

최근 대학로에서 뮤지컬 '6시퇴근'을 공연하고 방과 후 연극교실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공연 및 교육활동을 활발하게 하고 있다.
연극프로그램은 동네어르신과 가정주부들이 함께 참여해 고부간에 일어나는 다양한 갈등들을 표출해보고 이를 넘어서 행복한 가정을 만들기 위한 방안을 연극적으로 완성하며, 추후 사회공헌활동으로 강북구청 및 복지관에서 발표회를 가질 예정이다.

전체 교육과정은 강북노인종합복지관에서 4월 말부터 12월까지 8개월 동안 총 30주 과정으로 운영(주 1회 2시간)되며, 참가비는 무료다.

극단 진동 박종우 대표(☎010-3171-7466)에게 문의하면 된다.


박종일 기자 drea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