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정은, 태양절 맞아 첫 공개석상 연설

최종수정 2012.04.15 11:29 기사입력 2012.04.15 11: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진희 기자] 김정은 북한 노동당 제 1비서가 15일 김일성광장에서 김일성 100회 생일(태양절) 기념 대규모 군 열병식을 맞아 공개석상에서 첫 연설했다.

김정은 1비서의 연설은 20여분 동안 진행됐다.

김 1비서는 "김일성 민족의 백년사는 파란 많은 수난의 역사에 영원한 종지를 찍고 우리 조국과 인민의 존엄을 민족사상 최고의 경지에 올려세웠다"면서 "어제 날의 약소국이 당당한 정치군사 강국으로 전변됐으며 우리 인민은 그 누구도 감히 건드릴 수 없는 자주적 인민으로 존엄 떨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 경이적 사변은 결코 세월이 가져다준 우연이 아니라 선군혁명의 개척자이시며 영도자이신 위대한 김일성 동지와 김정일 동지께서 안아오신 역사의 필연"이라고 말했다. 김 1비서는 "최후의 승리를 향하여 앞으로"라는 구호로 연설을 마쳤다.

북한 청중들은 연설 중간 박수를 수차례 보내며, 연설 후 '만세'를 외쳤다.
조선중앙TV 등 북한의 방송 매체들은 이날 군 열병식 행사를 실황 중계했다.


오진희 기자 valer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