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B투자證, 게임·모바일 특화 SPAC 출시

최종수정 2010.12.07 11:27 기사입력 2010.12.06 12: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호창 기자]KB투자증권이 국내 처음으로 게임, 모바일, 소프트웨어 사업분야만을 합병 대상으로 지정한 기업인수목적회사(SPAC)를 내년 1월초 선보인다.

KB투자증권은 '케이비 글로벌스타 게임앤앱스 기업인수목적회사(이하 KB SPAC)'의 본격적인 공모절차에 착수한다고 6일 밝혔다. 앞서 KB SPAC은 지난 3일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 승인을 얻었다.
KB SPAC의 공모 주식수는 800만주이며, 공모 예정가는 주당 2500원이다. 오는 20일 수요예측을 거쳐 최종 공모가를 확정한 후 23~24일 이틀간 청약을 받아 내년 1월 6일 상장될 예정이다.

KB투자증권의 첫 SPAC인 KB SPAC은 현재 출시된 SPAC 중 유일하게 게임, 모바일, S/W 분야로만 합병대상을 한정시켰다. 수익성과 성장성이 높은 게임 및 모바일 컨텐츠 업체를 인수해 투자자들에게 기존 SPAC과 차별화된 투자요인과 높은 수익을 제공하기 위해서다.

KB SPAC의 경영진은 백승택 전 그라비티 부사장이 대표이사를 맡고, 권준모 전 넥슨 공동대표이사가 비상무이사를 맡는다. 사외이사는 최웅 전 엑토즈소프트 대표와 변진석 전 시만텍코리아 대표가 선임됐다.
정호창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