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협 지역조합, 지난해 경제사업 1조722억원 적자

최종수정 2010.09.26 21:46 기사입력 2010.09.26 21:46

댓글쓰기

83% 손실…매년 적자규모 늘어

[아시아경제 박민규 기자] 농협 지역조합이 지난해 농산물 유통 등 경제사업에서 1조722억원의 적자를 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83%에 달하는 농협 지역조합들이 경제사업에서 손실을 본 것으로 조사됐다.
국회 농림수산식품위 강석호 한나라당 의원이 26일 농협중앙회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1175개 지역조합 중 974개(82.8%)가 경제사업에서 적자를 기록했다.

이 중 10억원 이상 손실을 본 조합만도 459개로 40%에 달했다.

농협 지역조합의 연도별 손실액은 2007년 7467억원, 2008년 1조449억원, 2009년 1조722억원으로 매년 늘고 있다.
적자를 본 조합 수도 2007년 895개, 2008년 942개, 2009년 974개로 증가세다.


박민규 기자 yushi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