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개그맨 이동엽, 새코너 '우정의 부대'로 업그레이드 웃음 '폭발'

최종수정 2010.09.26 07:00 기사입력 2010.09.26 07:00

댓글쓰기

이동엽

이동엽


[스포츠투데이 고재완 기자]개그맨 이동엽이 중심이 돼 꾸미는 SBS '웃음을 찾는 사람들'(이하 웃찾사)의 코너 '우정의 부대'가 폭발적인 웃음으로 인기 급상승을 예고하고 있다.

벌써부터 '웃찾사'의 시청자게시판에는 "'우정의 부대'가 재미있다" "이동엽의 개그본능이 살아나는 것 같다"는 반응과 함께 개그 아이디어까지 제시하는 네티즌들이 생겨나고 있다.
25일 방송한 SBS '웃찾사'의 '우정의 부대'에서는 미국에서 온 신병 이동엽과 병장의 에피소드로 업그레이드된 웃음을 선사했다.

이동엽은 예전 '서울나들이' 등의 코너로 '웃찾사'의 전성기를 이끌었던 일등공신이었다. 그런 그가 새로워진 '우정의 부대'를 통해 '웃찾사'를 다시 일으키려 하는 것.

'우정의 부대'는 이전 코너 '돌아버려'의 업그레이드 버전이다. 이 코너는 미국에서 살던 남자가 상하관계가 정확한 한국의 군대에 신병으로 입대해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웃음으로 만들어내는 콘셉트로 진행된다.
특히 '돌아버려'의 멤버 몇몇이 바뀌었고 이동엽 특유의 톡톡 튀는 애드리브가 빛을 발하며 더욱 재미있어졌다는 평을 얻고 있다.

이동엽은 "'우정의 부대'는 앞으로 더 선보일 웃음도 많고 더 재미있는 콘셉트도 많다. 새로운 멤버들과 함께 더욱 재미있는 코너를 선보이고 싶다"며 "'우정의 부대'를 통해 '웃찾사' 재도약의 발판을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고재완 기자 star@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