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경규, “이윤석 대신 나 어때?” 강호동에 청탁 ‘눈길’

최종수정 2010.09.19 22:55 기사입력 2010.09.19 22:55

댓글쓰기

이경규, “이윤석 대신 나 어때?” 강호동에 청탁 ‘눈길’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이경규가 ‘강호동 라인’을 타기 위해 애쓰는 개그로 웃음을 선사했다.

이경규는 19일 방송된 KBS2 ‘개그콘서트’ 추석특집에서 윤형빈, 이윤석, 김국진 등 ‘남자의 자격’ 멤버들과 함께 ‘분장실의 강선생님’을 패러디했다.
애벌레 분장을 하고 최고참으로 등장한 이경규는 “내가 제일 고생이 많다”며 땀을 뻘뻘 흘렸다. 이어 그는 “요즘 집단 MC 체제에서는 다 같이 똘똘 뭉쳐야한다”며 “너희들은 내가 평생 책임진다”고 큰소리를 쳤다.

하지만 이경규는 강호동에게 전화가 오자 자신을 써달라고 부탁했다. “윤석이 대신 나는 어때?”라며 “‘강심장’ 하고 싶다. 녹화 길어도 다 할게”라고 말했다. 이어 “이승기는 약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 코너에서 윤형빈은 프랑켄슈타인, 이윤석은 ‘아기공룡 둘리’의 마이콜, 김국진은 골룸으로 변신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 glory@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