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동방신기 3인, 日 활동 전격 중단 '치명타'..향후 행보는?

최종수정 2010.09.16 20:01 기사입력 2010.09.16 20:01

댓글쓰기

동방신기 3인, 日 활동 전격 중단 '치명타'..향후 행보는?
썝蹂몃낫湲 븘씠肄

[스포츠투데이 조범자 기자]동방신기 영웅재중, 믹키유천, 시아준수의 일본 활동이 전격 중단됐다. 일본 소속사에서 사실상 퇴출됐기 때문이다.

이들의 일본 내 활동을 매니지먼트해 온 일본 최대 기획사 에이벡스엔터테인먼트는 16일 오후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에이벡스는 전속 아티스트인 시아준수와 영웅재중, 믹키유천의 일본에서의 아티스트 활동을 당분간 휴지한다"고 밝혔다.
에이벡스는 활동 중단 배경에 대해 이들의 한국 측 매니지먼트사의 조직폭력 연루 의혹을 가장 먼저 꼽았다.

에이벡스는 "시아준수·영웅재중·믹키유천의 매니지먼트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한국 법인 C-JeS 엔터테인먼트의 대표자가 폭력단 간부 경력을 가진 부친의 위력을 배경삼아 과거 담당했던 연예인을 공갈, 강요죄로 실형 판결을 받고 복역하였다는 보도에 대해 당사가 사실 관계를 조사했다"며 "그 결과 폭력단과의 관계에 대해서는 분명하지 않으나 그 외의 내용에 대해서는 해당 보도가 모두 사실인 것이 판명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SM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소송으로 인해 이들과 에이벡스와의 전속 계약 자체가 무효화 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는 것을 이유로 들었다.
에이벡스는 "한국에서 SM과 이들의 전속계약확인소송의 진전에 의해 그들과 당사와의 전속 계약 자체가 무효로 여겨질 가능성이 높아져 왔다"라며 "당사는 기업윤리준수 등 경영방침으로부터 이러한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 이상 그들의 아티스트 활동을 매니지먼트해서는 안되라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이에따라 동방신기 3인은 사실상 일본 연예계에서 활동이 불가능하게 됐다. 산케이스포츠 등 일본 매체들은 "동방신기 3인이 소속사 대표의 실형 판결과 SM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분쟁 등으로 인해 일본 내 활동을 중지하기로 했다"고 비중있게 다루며 향후 이들의 행보에 비상한 관심을 쏟았다.

동방신기 3인은 지난 8일 발매한 미니앨범 'The...'가 발매 첫주만에 14만장의 앨범이 팔려 오리콘 앨범부문 주간차트 1위를 달성하는 등 왕성한 활동을 펼쳐왔지만 이번 발표로 당분간 일본 내 활동이 불투명해지게 됐다.

스포츠투데이 조범자 기자 anju1015@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