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초, 송파, 마포, 광진, 양천구 국가생산성 대상 수상

최종수정 2010.09.06 14:21 기사입력 2010.09.06 14:21

댓글쓰기

서초구 고객만족부문 대상인 국무총리상을 받은 것 비롯 송파,마포,광진,양천구 지식경제부장관상 수상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서울 서초구와 송파, 마포, 광진구가 앞선 행정을 펼쳐 국가생산성 대상 국무총리상과 지식경제부장관상을 각각 받았다.

서초구는 고객만족부문 국무총리상을 받은 것을 비롯 송파구와 마포구가 미래경영 부문, 광진구가 인재개발부문, 양천구가 고객만족부문 대상인 지식경제부장관상'을 각각 수상했다.
지식경제부가 주최하고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국가생산성대상은 1962년 ‘생산성상’으로 제정돼 매년 산업계 경영 생산성 향상과 경영혁신 활동을 추진, 우수한 성과를 나타낸 기업과 공공기관 , 유공자를 발굴해 포상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정부포상제도다.

서초구(구청장 진익철)는 '2010년 국가생산성대상' 시상식에서 고객만족부문 ‘국무총리상’을 받았다.

한국생산성본부가 매년 지방자치단체 및 기업을 대상으로 리더십, 고객만족, 정보화 등 총 6개 부문에 걸쳐 1차 서류심사, 2차 현장실사, 3차 최종심사를 통해 경영성과가 가장 우수한 기관을 뽑아 시상하는 것으로 서초구는 이번 평가에서 전국 지자체로서는 유일하게 ‘국무총리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진익철 서초구청장(오른쪽 세번째)가 최경환 지식경제부장관으로 부터 국가생산성대상 국무총리상을 받고 있다.

진익철 서초구청장(오른쪽 세번째)가 최경환 지식경제부장관으로 부터 국가생산성대상 국무총리상을 받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이번 생산성대상에서 기후변화 대응 노력, 송파나눔발전소 운영, 워터웨이 사업 등 환경정책과 WHO공인 안전도시·건강도시 선포 등 안전도시 정책, 어린이전용 도서관 건립·평생학습센터 설치 등 교육정책, 그리고 체계적인 청렴시스템 구축 등으로 6개 전 분야에서 고루 좋은 평가를 받아 지식경제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마포구(구청장 박홍섭)는 미래경영 부문 ‘지식경제부장관 표창’과 국가생산성 챔피언경진대회 ‘지식경제부장관 상(챔피언)’을 동시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구는 자치구 최초로 원가심사팀을 신설해 계약전 철저한 원가심사로 87억원의 예산절감 효과를 거뒀다.

광진구(구청장 김기동)가 지식경제부가 주최한 제34회 국가생산성혁신대회에서 2010 국가생산성대상 '인재개발 부문' 대상을 차지해 지식경제부장관상을 받았다.

인재개발 부문의 공적심사 항목은 ‘능력개발의 환경조성’ ‘직원 개인의 능력향상’ ‘직원만족’의 3가지로 광진구는 다른 자치단체에 비해 조직의 탄력적 운영과 직원능력개발 비전 수립, 교육프로세스 우수성 등을 인정받았다.

또 상시학습제, 직원정보화교육 등 차별화된 인재양성 계획과 프로그램으로 공적심사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

한편 양천구(구청장 이제학)는 고객만족부문 대상인 지식경제부 장관상을 받았다.


박종일 기자 drea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