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강지환·함은정, '커피하우스'에서 활짝 피었습니다

최종수정 2010.05.18 08:14 기사입력 2010.05.18 08: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범자 기자]단 첫 회 출연만으로 꽃처럼 활짝 피어났다. SBS 새 월화드라마 '커피하우스'에서 가장 '핫한' 시선을 받고 있는 강지환과 함은정이 첫 방송 후 호평을 받으며 신바람나는 첫 발을 내디뎠다.

17일 오후 첫 전파를 탄 '커피하우스'에서 강지환은 겉으론 한없이 멋있고 댄디한 남자이지만 알고 보면 까칠함의 절정을 치닫는 4차원 작가 이진수로, 함은정은 강지환의 비서로 들어가 좌충우돌하는 강승연으로 분했다.
강지환은 전 소속사와의 법정 분쟁이 끝나지 않은 상태에서 드라마에 캐스팅됐고, 걸그룹 티아라의 함은정은 아역 배우 출신이긴 하지만 본격적인 성인 연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때문에 이들은 드라마 출연 배우 중 가장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지루한 법적 공방 중인 강지환도, 아이돌 출신 연기자 함은정도 시청자에게 어떤 반응을 얻을 지는 미지수였다.

하지만 막상 첫 방송이 끝난 후 이들은 기분좋은 합격점을 받았다. 그것도 커트라인을 간신히 통과한 합격이 아니라 그야말로 고득점 합격이었다.

강지환은 앞에선 아름다운 미소를 날리지만 뒤에선 까칠하기 이를 데 없는 이진수 작가를 특유의 연기력으로 능청스럽게 소화했고, 함은정 역시 신인답지 않은 당찬 연기력을 선보였다. 17일 첫 회는 그야말로 이 두 사람의 드라마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처음부터 끝까지 이들의 연기 호흡이 반짝반짝 빛났다.
드라마 게시판에도 이들에 대한 호평이 쏟아졌다.

"겉으론 젠틀하지만 까칠한 이진수 역을 어쩜 표정 하나로 저렇게 능청맞게 표현할까. 역시 강지환이다" "상큼발랄한 승연 역은 은정에게 딱이다" "은정의 자연스럽게 예쁜 마스크가 편안하다. 노래 부를때 느껴지던 카리스마와는 또다른 매력을 드라마에서 볼 수 있어서 너무 좋다"는 등 기대를 뛰어넘는 호평들이 줄을 잇고 있다.

강지환은 "드라마와 시트콤의 새로운 만남이어서 더욱 재미있을 것같다"고 말하며 자신감을 보였고 함은정은 "아역 연기와는 근본적으로 다르다. 여러 선배님들이 많이 도와주셔서 큰 도움이 됐다. 많이 배우고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커피하우스'를 이끄는 두 주인공 강지환-함은정이 앞으로 얼마나 더 환상적인 연기 호흡을 펼치며 팬들의 기대에 부응할 지 관심이 쏠린다.

조범자 기자 anju1015@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포토] 나연 '시크한 매력' [포토] 노제 '시크한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장원영 '개미 허리' [포토] 조현 '군살 실종' [포토] 한소희 '시크한 눈빛'

    #스타화보

  •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포토] 한혜진 '톱모델의 위엄' [포토] 제시 '글래머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