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뉴SM5 출시 첫날 계약 2012대‥'단일차종 최대'

최종수정 2010.01.19 14:31 기사입력 2010.01.19 12: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손현진 기자]르노삼성자동차 (대표 장 마리 위르띠제)는 18일 출시한 '뉴 SM5'가 출시 첫 날부터 계약대수 2012대를 기록하며 창사 이래 단일차종으로는 최대 일일 계약대수를 달성했다.

뉴 SM5는 지난달 22일부터 사전계약을 실시한 결과 출시 전까지 1만 4000여대의 사전계약을 기록했으며, 공식판매 시작 하루 만에 2012대가 계약됐다.
르노삼성자동차 분당중앙지점 이귀헌 지점장은 "하루 평균 방문고객이 30여명 되는데 주말부터 방문객이 200명 이상으로 증폭하면서 뉴 SM5에 대한 고객들의 특별한 관심을 몸소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뉴 SM5는 기본 트림인 PE, SE, SE Plus, 스포티 트림 XE, 고급 트림 LE 및 최고 트림인 RE 등 6개 트림으로 구성되어 있다. 차량 판매가격은 기본 PE모델 2080만원, SE모델 2200만원, SE Plus모델 2370만원, XE모델 2430만원, LE모델 2530만원 그리고 최상급 모델 RE는 2650만원이다.

[성공투자 파트너] -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손현진 기자 everwhit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