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류현진, PIT전 6이닝 2실점으로 7승 수확…시즌 첫 타점까지

최종수정 2019.05.26 14:00 기사입력 2019.05.26 14:00

댓글쓰기

류현진(AP=연합뉴스)

류현진(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류현진(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퀄리티스타트(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 투구)로 오름세를 유지하며 시즌 7승째를 수확했다.


류현진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 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리츠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을 2실점으로 막고 팀이 7-2로 앞선 7회 마운드를 내려갔다.


경기가 이 점수대로 끝나면서 류현진은 시즌 7승(1패)째를 따냈다. 지난달 27일 피츠버그와의 홈경기(6-2 다저스 승)부터 최근 5연승이자 올 시즌 8번째 퀄리티스타트로 선발 투수의 임무를 다했다.


류현진의 이날 투구수는 93개였다. 안타를 10개 맞았으나 뛰어난 위기 관리와 팀 수비의 도움으로 실점은 2점으로 막았다. 탈삼진은 3개였고, 볼넷은 1개도 내주지 않았다. 다만 2회 피츠버그에 2점을 허용하면서 지난 2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경기 2회부터 이어오던 연속 무실점 기록은 32이닝에서 멈췄다. 평균자책점은 1.52에서 1.65로 약간 올랐다.


류현진은 팀이 2-2로 맞선 4회초 2사 1루에서 타석에 나가 우중간 담장을 직접 맞히는 비거리 117m짜리 2루타로 시즌 첫 타점도 올렸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