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경심 교수 두 번째 재판 26일 지정… 추가기소 후 처음

최종수정 2019.11.14 13:22 기사입력 2019.11.14 13:22

댓글쓰기

정경심 교수 두 번째 재판 26일 지정… 추가기소 후 처음


[아시아경제 조성필 기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두 번째 재판이 오는 26일 열린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부(송인권 부장판사)는 14일 동양대 표창장 위조 혐의로 기소된 정 교수의 두 번째 공판 준비 기일을 26일 오전 10시로 지정했다. 이 사건은 앞서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강성수 부장판사) 심리로 지난달 18일 한 차례 공판 준비 기일이 진행됐다. 두 번째 공판 준비 기일은 15일 열릴 예정이었으나 검찰의 추가 기소로 연기됐다. 검찰은 앞선 11일 정 교수를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의혹 등 14개 혐의로 추가 기소했다.


법원은 13일 추가기소 사건을 적시처리 필요 중요사건으로 선정하고 형사합의25부에 배당했다. 이어 표창장 위조 사건도 형사합의25부로 재배당했다. 두 사건은 한 재판부가 심리하게 되면서 병합될 것으로 예상된다. 추가 기소 공소장에 표창장 위조 관련 내용일 일부 포함된 것도 이 같은 가능성에 무게를 더하고 있다.



조성필 기자 gatozz@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