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의회, 한일 안보협력 강조 목소리…"협력·합의하길"

최종수정 2019.08.31 10:18 기사입력 2019.08.31 10: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미국 의회에서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종료 결정과 관련해 실망과 우려를 나타내며 한일 양국에 갈등 해결을 촉구하고 있다고 31일 미국의소리(VOA)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마이클 맥카울 미 하원 외교위원회 공화당 간사는 30일(현지시간) VOA에 보낸 이메일을 통해 "한국 정부의 GSOMIA 종료 결정으로 한일 간 기밀 정보 공유의 미래가 교착 상태에 빠진 것에 대해 실망한다"는 입장을 내놨다. 그는 "북한은 여전히 '임박한 위협'으로 남아있다"면서 민주주의는 함께 협력해야하며 서로를 보호하도록 도와야한다"고 강조했다.


모니카 매투시 미 하원 군사위원회 대변인도 VOA에 "한일 간에 역사 문제로 의견 불일치가 이어지고 있지만, 양국의 안보 협력은 역내 평화와 안전을 유지하는 데 핵심"이라고 밝혔다. 그는 "우리는 양국이 차이를 잘 처리하고 합의로 나아가기를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4일 민주당 소속 엘리엇 엥겔 하원 외교위원장은 한국의 GSOMIA 종료 결정에 대해 강한 우려를 나타내고 북한의 위협에 대비한 한일 협력이 중요하다는 입장을 내놨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