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키 155㎝도 군대 간다…병역 면제 기준 강화한 대만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中침공 위협·저출산 병력 감소 대응
의무복무 연장, 여군 예비군 훈련 등
안보 불안으로 인한 군사력 증강 시도

중국의 위협으로 안보 위기가 커지고 있는 대만에서 '병역 면제' 기준이 높아진다. 의무복무 기간 연장, 여군 예비군 훈련 등 군사력 강화 행보의 연장선이다.


6일 대만 중앙통신 등에 따르면 대만 국방부는 지난달 30일을 기점으로 병역 면제 가능자의 신장 기준을 ‘155㎝ 미만’으로 바꿨다. 또 체질량지수(BMI·체중을 키의 제곱으로 나눈 값) 기준 역시 ‘35 초과 또는 15 미만’으로 변경했다. 기존에 각각 '157㎝ 미만', '31 초과 또는 17 미만'이었던 기준을 소폭 조정하면서 더 많은 수의 병역을 확보하는 방향으로 면제 기준이 강화된 것이다.

대만 군인들이 지난해 10월 대만해협 펑후섬에서 실시된 실사격 훈련에서 화기를 든 채 이동하는 모습. [사진출처=EPA연합뉴스]

대만 군인들이 지난해 10월 대만해협 펑후섬에서 실시된 실사격 훈련에서 화기를 든 채 이동하는 모습. [사진출처=EPA연합뉴스]

AD
원본보기 아이콘

또 유전성 질환을 가진 환자의 경우 지금까지는 과거 병력 증명과 진단서 소지만 요구했으나, 앞으로는 유전자 검사 등 자체적인 추가 검사 과정을 신설했다. 시력 관련 면제 기준도 이전과 비교해 면밀하게 실시할 방침이다.


이는 중국이 지난달 시행한 ‘징병 공작조례’ 개정안에 따른 대응책으로 보인다. 중국 정부는 이를 통해 퇴역 군인의 재입대, 이공계 대학생을 중점 징집할 수 있도록 했다.


최근 대만해협에서의 미·중 간 신경전 등 중국과 대만 사이의 갈등은 격화되고 있다. 대만 정부는 중국의 위협 증가, 저출산으로 인한 입대 병력 감소 등으로 인한 안보 불안으로 군사력 증강을 거듭 시도하고 있다.

앞서 지난해 말 대만 정부는 2024년 1월 1일부터 군 의무복무 기간을 현행 4개월에서 1년으로 연장하기로 했다. 국방부 조정안에 따르면 1995년 이후 출생한 남성부터 의무 복무 기간이 1년으로 적용된다.


또, 전역 여군을 대상으로 하는 동원 예비군 소집 훈련을 지난달 처음 개최하기도 했다. 대만군은 병역자원 감소를 해결하기 위해 올해 200여 명의 전역 여군들에게 예비군 훈련 참여를 독려할 계획이다.


대만의 현재 병력은 18만명가량으로 여군 비율은 15% 수준으로 알려졌다. 전역 여군은 2021년 기준 9000명가량이다. 반면 중국 병력은 약 200만명으로 알려졌다.





김성욱 기자 abc123@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선정적 퍼포먼스 논란' 가수 화사 공연음란죄 무혐의 팬들이 트럭시위하고 지면광고까지…김호중에게 무슨 일이 재혼 전제 교제 중 만남 기피하면…돌싱남 "어장관리 중인가"

    #국내이슈

  • "내 아들 보여줘" 머스크와 세 자녀 낳은 가수, 친권 확인 소송 "여학생 60여명 '사지마비' 증세 나타나"…의문의 괴질 발병한 케냐 방콕 총기 참사 용의자는 14세 소년…"비디오게임 중독"

    #해외이슈

  • "탕!" 소리에 아수라장…한국인BJ 방송 중 우연히 담긴 태국 총기참사 조민 "성형 한 군데도 안 했다…정치엔 관심 없어" [포토] 추석, 설레는 고향길

    #포토PICK

  • '27인치 통합형 디스플레이'..제네시스 GV80, 실내 싹 바뀐다 인도 딜러가 뽑은 '만족도 1위' 국산차 브랜드는? 현대차 "안드로이드 오토·애플 카플레이, 무선으로 즐기세요"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한센병 환자들의 어머니 마가렛·마리안느 간호사 [뉴스속 용어]美 의회 뒤흔든 ‘프리덤 코커스’ [뉴스속 인물]美 역사상 처음으로 해임된 하원의장, 케빈 매카시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