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나주시, 내달까지 ‘폭염대책 종합상황실’ 운영

최종수정 2021.08.05 16:48 기사입력 2021.08.05 16:48

댓글쓰기

나주시, 내달까지 ‘폭염대책 종합상황실’ 운영
썝蹂몃낫湲 븘씠肄


[나주=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육봉 기자] 전남 나주시(시장 강인규)가 내달 말까지를 폭염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총괄상황반’, ‘건강관리지원반’, ‘시설관리반’ 등 3개반으로 구성된 ‘폭염대책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고 있다.


5일 시에 따르면 이번 대책은 폭염정보 상황전파, 취약계층 특별보호, 야외 근로자 안전대책, 폭염 취약시설물 안전관리, 시민행동요령 홍보 등에 중점을 두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현장 중심의 다각적인 폭염 안전·저감대책을 추진한다.

시는 홀몸 노인과 거동불편자 등 폭염취약계층을 위한 비상연락망을 구축하고 방문건강관리 전담인력, 노인돌보미 등 재난도우미를 활용해 방문, 전화로 행동요령 안내와 안부를 점검하고 있다.


냉방시설 여건이 어려운 취약계층을 위한 무더위쉼터는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탄력적으로 운영한다.


무더위쉼터 총 614개소에 마스크, 손소독제, 체온계 등을 보급하고 폭염기간 냉방기 가동, 비상구급품 구비, 방역 위생 관리 여부 등도 상시 점검할 계획이다.

도로 횡단보도, 공원 등 시민들의 왕래가 잦은 곳에 설치된 파라솔식 그늘막은 올해 신규 5개소를 포함해 총 215개소를 운영한다.


폭염특보 발효 시 살수차 4대를 운영하고 빛가람동, 원도심, 영산포 지역 뜨겁게 달궈진 도로 열기를 식히고 있다.


시 청사, 농업기술센터, 20개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는 뙤약볕에 노출된 시민을 위한 양산 대여 서비스도 제공한다.


시는 폭염에 취약한 야외작업장 근로자를 위한 ‘무더위 휴식 시간제’ 운영을 공사장 점검을 통해 당부하고 있다.


시도·농어촌도로 확포장, 저수지 개보수 사업 등 대규모 공사장을 중점으로 가장 무더운 시간대인 오후 2시~5시 충분한 휴식을 유도하고 근로자 열사병 교육 등 위험단계별 대응요령도 안내하고 있다.


마을방송, SNS, 누리집, 전광판, 전화 등 가용 매체를 활용한 폭염주의 계도와 행동요령 홍보에도 힘쓰고 코로나 상황에 따라 다중이용시설에서 예방 캠페인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강인규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 가운데 연일 폭염 날씨가 지속되면서 시민의 건강관리가 어느때보다 중요하다”며 “시민들께서 건강한 여름을 나실 수 있도록 분야별 폭염대책을 꼼꼼히 추진해가겠다”고 말했다.


나주=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육봉 기자 bong291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