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한국 야구, 일본에 2-5 패배…패자 준결승行(종합)

최종수정 2021.08.04 23:07 기사입력 2021.08.04 23:07

댓글쓰기

미국에 승리하면 일본과 우승 두고 재대결
패하면 도미니카共과 동메달 결정전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국 야구가 일본에 져 결승 직행에 실패했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4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승자 준결승에서 2-5로 패했다. 2-2로 맞선 8회 2사 만루에서 고우석(LG)이 야마다 데쓰토(야쿠르트)에게 싹쓸이 2루타를 맞았다.

결승 진출은 좌절되지 않았다. 내일(5일) 오후 7시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패자 준결승에서 미국에 승리하면 결승에 직행한 일본과 금메달을 두고 다툰다. 패하면 7일 낮 12시 도미니카공화국과 동메달 결정전을 한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일본은 3회 선취점을 냈다. 무라카미 무네타카(야쿠르트)와 가이 다쿠야(소프트뱅크)의 연속 안타와 야마다 데쓰토의 희생 번트로 만든 1사 2, 3루에서 사카모토 하야토(요미우리)가 중견수 희생플라이를 쳐 3루 주자를 홈으로 불러들였다.


대표팀은 1회 박해민(삼성)의 볼넷과 이정후의 2루타로 1사 2, 3루 기회를 잡았으나 양의지(NC)와 김현수(LG)가 모두 삼진으로 물러났다. 타선은 그 뒤 5회까지 침묵했다. 상대 선발투수 야마모토 요시노부(오릭스)의 패스트볼과 포크볼에 고전해 삼진만 여섯 개를 헌납했다.

일본은 5회 추가 득점하며 달아났다. 야마다의 2루타와 사카모토의 우익수 뜬공으로 엮은 1사 3루에서 요시다 마사타카(오릭스)가 중전 안타를 때렸다. 그 사이 3루 주자는 여유롭게 홈을 밟았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대표팀은 6회 반격에 나섰다. 포문은 박해민이 열었다. 좌전 안타를 친 뒤 상대 좌익수 곤도 겐스케(닛폰햄)의 실책을 틈타 2루까지 진루했다. 강백호(kt)의 적시타가 이어져 수월하게 홈을 밟았다. 대표팀은 이정후의 우전안타가 더해져 맞은 1사 1, 3루에서 김현수가 구원 등판한 이와자키 스구루(한신)로부터 중전 안타를 때려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후속 오재일(LG)과 오지환(LG)이 모두 삼진을 당해 역전에는 실패했다.


대표팀은 5이닝 2실점으로 호투한 고영표에 이어 차우찬(LG), 조상우(키움)을 차례로 마운드에 올려 팽팽한 균형을 이어갔다. 그러나 바통을 넘겨받은 고우석이 병살타성 타구를 해결하지 못한 뒤 제구 난조에 시달려 위기를 자초하고 말았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쌍수 했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