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박상영 선전' 남자 에페, 스위스 꺾고 준결승 진출

최종수정 2021.07.30 12:50 기사입력 2021.07.30 12:5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현주 기자] 펜싱 남자 에페 대표팀이 짜릿한 역전극으로 준결승에 진출했다. 박상영(26), 권영준(34), 마세건(27), 송재호(31)로 구성된 대표팀은 30일 도쿄 지바 마쿠하리 메세홀에서 열린 남자 에페 단체 8강에서 스위스를 44-39로 제압했다.


1라운드에서 박상영은 막스 하인저를 압도했다. 대표팀은 다음 주자로 나선 권영준도 실점 없이 4득점해 8-3으로 점수 차를 벌렸다. 그러나 3라운드에서 마세건이 미셸 니글러에게 주도권을 빼앗겼고, 4라운드에서 권영준마저 하인저에 밀려 역전을 허용했다. 박상영은 5라운드에서 8점을 따내며 승부를 뒤집었다. 그러나 후속 주자 송재호, 권영준의 경기력이 살아나지 못해 30-34 역전을 내줬다.

박상영은 마지막 9라운드에서 14점을 뽑으며 대역전극을 연출했다. 빠른 스피드로 슈테펜 벤자민을 압도하며 연속 득점했다. 41초를 남기고 36-36 동점을 만들었고, 끝까지 기세를 이어가 역전승에 마침표를 찍었다.


박현주 기자 phj032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