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울시, '감염병 대응인력' 410명 조기선발…8월 현장투입

최종수정 2021.07.30 09:01 기사입력 2021.07.30 09:01

댓글쓰기

간호·보건·의료기술직류 지방공무원 임용일정 세달 이상 단축…전년 대비 30명 증원

서울시, '감염병 대응인력' 410명 조기선발…8월 현장투입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서울시가 올해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중 간호, 보건, 의료기술직류 채용일정을 단축해 감염병 대응인력 410명을 30일 조기 선발했다고 밝혔다.


이는 당초 8~9월 면접과 9월 29일 최종합격자를 발표해 11월 이후 임용 예정이었던 일정을 세 달 가량 앞당긴 것이다. 인원도 전년 대비 30명 증원된 규모다.

서울시는 선발된 인력을 8월 중 현장에 투입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현장인력의 격무를 완화하고 코로나19 확산세 차단을 위해 최근 확대 운영 중인 임시선별검사소의 원활한 운영을 뒷받침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조기선발은 감염병 대응인력 조기충원을 요청하는 현장의 목소리를 수렴한 것이다. 410명은 간호 329명, 보건 68명, 의료기술 13명이며 내달 17일부터 25개 자치구 보건소 등에 배치된다.


서울시는 이런 내용으로 '2021년도 제1회 서울특별시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간호·보건·의료기술직류 최종 합격자 410명을 확정·발표했다.

노은주 인재채용과장은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 과정을 통해 유능한 전문인력을 선발했다”며 “코로나19 확산으로 부각된 감염병 대응에 대한 시급성을 고려하고 서울시의 강화된 방역대책을 일선에서 추진하는 현장인력을 조기에 확보하기 위해 채용일정을 최대한 단축했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