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가마솥 더위 연일 기승' 폭염피해 예방에 전남소방도 나섰다

최종수정 2021.07.29 17:49 기사입력 2021.07.29 17:49

댓글쓰기

전남소방본부, 소방차량 활용 냉각 살수·관계자 컨설팅 등 선제적 대민 지원

'가마솥 더위 연일 기승' 폭염피해 예방에 전남소방도 나섰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전남소방본부(본부장 마재윤)가 가마솥 무더위 속에서 선제적인 대민 지원 활동을 강화하고 폭염피해 예방에 총력을 기울인다.


29일 전남소방본부와 전남도 등에 따르면 지난 9일부터 이어진 폭염으로 열사병, 탈진 등 59명의 온열질환자가 발생하고 돼지, 닭, 오리 등 2만여마리 가축이 폐사하는 등 전남지역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이에 전남소방은 내달 말까지 도내 축사시설과 전통시장, 논·밭 등 농경지 주변 폭염시간 대(오후 1~4시) 순찰을 통해 폭염피해 최소화에 나서기로 했다.


연면적 3000㎡이상 축사시설 700여 개소를 대상으로 관계자와 사전협의 후 축사지붕 및 주변에 소방차량을 활용해 냉각 살수와 냉방기기 화재 등 관계자 컨설팅도 병행 실시한다.


또한 도내 전통시장 112개소에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들이 매일 폭염시간대 기동순찰을 통한 예찰활동과 시장 내 소화전을 이용한 살수작업 등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지난 5월 발족해 오는 8월 전남 전체 시군으로 확대 운영되는 119생활안전순찰대도 논·밭, 하우스단지 등을 순찰하며 온열질환자 발생 방지를 위한 도민 계도활동에 나선다.


현재 전남소방은 온열환자 발생 시 즉각 대응을 위해 18개 소방서에 폭염구급대를 구성해 구급차에 얼음조끼 등 폭염장비 12종 2만여점을 비치해 9월 30일까지 운영하고 있다.


마재윤 전남소방본부장은 “연일 이어지는 폭염으로 인한 추가 피해를 막기 위해 다양한 대책을 추진, 도민이 안전한 여름철을 보낼 수 있도록 폭염 대응 활동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다고 난리쳐"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