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동생 연락 안 받아" 신고…인천서 50대 형제 숨진 채 발견

최종수정 2021.07.24 13:21 기사입력 2021.07.24 13:21

댓글쓰기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서영 기자] 인천의 한 빌라에서 50대 형제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오늘(24일) 인천 삼산경찰서 등은 이날 오전 8시 20분께 인천시 부평구 삼산동의 한 빌라에서 형 A(59)씨와 동생 B(56)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이들을 발견한 것은 형제의 누나와 소방대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A씨 형제의 누나가 "동생이 연락을 받지 않고 집 안에 인기척도 없다"고 신고한 이후 현장에 출동했다. 이들은 빌라의 출입문을 강제로 열고 진입해 숨진 이들을 발견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에게서는 목이 졸린 듯한 흔적이 발견됐으며 B씨의 몸에는 흉기에 찔린 듯한 자국이 있었다.


현재 경찰은 현장 조사를 통해 사망 경위를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 측은 "A씨 형제 이외에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것으로 보이지만 여러 가능성을 열어 놓고 조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권서영 기자 kwon1926@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