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울시 고위직 인사·조직 개편, '오세훈표' 시정 속도

최종수정 2021.04.20 11:11 기사입력 2021.04.20 11:11

댓글쓰기

내부출신 인사 발탁으로 '안정 택해'
조직개편도 본격화, 1인가구 종합지원 공약 추진 위한 TF조직 출범…주택공급 부문도 보강

오세훈 서울시장이 20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오세훈 서울시장이 20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이 취임 이후 행정·정무부시장 인사에 이어 주요 보직 2급 간부 인사를 잇달아 내고 이른바 '오세훈표' 시정에 속도를 내기 위한 진용을 갖춰가고 있다. 1호 공약인 '1인가구 종합지원' 정책을 구체화 하기 위한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하는 등 조직에도 변화를 꾀하는 모습이다.


20일 서울시에 따르면 오 시장은 새 도시교통실장에 백호 상수도사업본부장을 임명하고 후임 상수도사업본부장에 김태균 행정국장을 배치했다. 신임 행정국장에는 김상한 지역발전본부장을 임명했다. 조만간 대변인 인사를 마무리하면 사실상 본청의 고위직 인사는 마무리 될 전망이다.

오 시장은 앞서 취임 열흘만에 부시장 인사를 단행했다. 김도식 국민의당 대표 비서실장을 정무부시장으로 내정한 데 이어 행정1부시장에 조인동 기획조정실장을, 행정2부시장에 류훈 도시재생실장을 내정했다. 비서실장으로는 정상훈 거점성장추진단장을 발탁했다. 행정 1,2부시장은 차관급 정무직 공무원으로 대통령의 재가를 거쳐 임명될 예정이다.


오 시장을 가까운 거리에서 보좌할 비서실 조직도 형태를 갖춰가고 있다. 서울시는 비서실장으로 내정된 정상훈 단장과 손발을 맞출 직원 4명을 내부 공모를 통해 선발했다. 선발된 직원은 오 시장의 일정을 챙기고, 내·외부 주무부서 및 기관 간 조율을 담당하게 된다.


이 같은 서울시 고위급 인사를 두고 '파격' 대신 '안정'을 택했다는 평가가 우세하다. 김도식 정무부시장 내정자를 제외하고 행정 1·2부시장과 도시교통실장, 행정국장, 비서실장 등 모두 내부 출신으로 채웠기 때문이다. 1년 남짓의 시장 임기 동안 시정을 챙기고 공약을 이행해야 하는 만큼 위험을 최소화한 선택이라는 분석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오 시장 취임 초기 인사는 마무리 수순으로 보인다"면서 "임기가 길지 않은 만큼 안정적으로 조직을 이끄는 데 무게를 뒀다는 평가가 많다"고 전했다.

고위급 인사 직후 조직 개편에도 시동을 걸었다. 오는 7월 서울시 정기 인사를 앞두고 전면 개편을 위해서는 서울시의회의 동의가 필요해 신속한 대응이 어려운 만큼, 과도기 태스크포스(TF) 등을 조직해 '오세훈표' 시정을 구현할 가능성이 크다.


오 시장은 1호 공약이었던 '130만 1인가구 종합지원' 정책을 구체화할 '1인가구 특별대책 TF'를 본격 가동했다. TF는 규칙 개정을 거쳐 5월 '1인가구 특별대책추진단'이 신설되기 전까지 시정 공백을 메우게 된다. TF는 국장급 단장 1명, 과장급 반장 1명, 실무직원 15명 등 17명으로 꾸려지며 '1인가구 특별대책추진단장'으로 강선섭 현 민생사법경찰단장이, '1인가구 특별대책추진반장'으로는 임지훈 현 캠퍼스타운활성화과장이 임명됐다.


서울시 관계자는 "새롭게 설치할 전담 조직은 1인가구 지원을 위한 컨트롤타워가 된다"면서 "현재 실·국·본부별로 분산돼 있는 기능을 결합하고, 1인가구 관점에서 기존 사업들을 재구조화하고 신규사업을 발굴해 수요자 맞춤형 사업을 추진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스피드 주택공급' 공약 이행을 위한 행정2부시장 산하 주택건축본부 조직도 커질 전망이다. 주택건축본부는 현재 7개 과와 1개 센터를 두고 있다. 오 시장은 주택공급 방안을 구체화하기 위해 주택건축본부 인력을 확충하고 도시재생실과 도시계획국 등으로 나뉘어 있는 기능과 인력을 모을 방침이다. 박원순 전 시장이 힘을 실었던 도시재생실 등은 상대적으로 역할이 축소될 가능성이 높은 상황이다.


오세훈 서울시장과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이 19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시의회에서 열린 상호협력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오세훈 서울시장과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이 19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시의회에서 열린 상호협력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썝蹂몃낫湲 븘씠肄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