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완도 청산도, 해양 치유공원 조성 스마트 치유 관광지 모델 개발

최종수정 2021.04.19 10:07 기사입력 2021.04.19 10:07

댓글쓰기

12개 테마형 체험시설 마련, 사계절 해양 치유 관광지로 거듭날 것

완도 해양치유공원 조감도 (사진=완도군 제공)

완도 해양치유공원 조감도 (사진=완도군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최경필 기자] 전남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지난 16일 군청 상황실에서 해양 치유 블루존 조성 사업의 일환인 완도 해양 치유공원 조성에 대한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착수보고회를 했다고 19일 밝혔다.


해양 치유공원은 18억 원을 투입해 청산면 신흥리 일원에 7433㎡ 규모로 조성하며, 오는 2022년 2월 준공 예정이다. 공원에는 해양 치유 기능을 가진 12개의 테마형 해양 치유 체험시설(스마트 파빌리온), 이용자 편의시설 등이 들어선다.

해양 치유공원이 조성되면 치유 목적의 이용객이나 관광객, 지역 주민들은 스마트 파빌리온의 진단 결과에 따라 해양 치유 프로그램을 받고, 이용 전후 건강 상태에 대한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어 건강관리 및 예방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해양 치유공원을 이용하는 체류형 관광객 증대와 청산도의 ‘치유의 섬’ 브랜드화를 통한 관광객 유입으로 주민들의 소득 증대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를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완도군은 청산도 해양 치유공원 조성과 함께 신지면 일원에 해양 치유센터, 해양기후 치유센터, 문화 치유센터 등과 함께 약산에는 해안 치유의 숲과 연계한 해양 치유체험센터를 조성하는 등 완도군 전역을 해양 치유산업으로 거점화하고 있다.

봉진문 완도 부군수는 “해양 치유공원 조성을 통해 청산도를 자연경관 중심의 한철 관광의 한계를 극복하고 사계절 해양 치유 관광 모델로 개발할 계획이다”면서 “향후 마을 기업을 설립해 지역 주민들이 해양 치유공원 운영 주체로 사업을 이끌어 나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최경필 기자 ckp6737@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