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원주 도로변에 차 안에서 엄마와 네살 딸 숨진 채 발견

최종수정 2021.03.07 18:45 기사입력 2021.03.07 18:45

댓글쓰기

원주의 한 저수지 인근 도로변에 주차된 차량 안에서 모녀가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은 본문 내용과 관련 없음.

원주의 한 저수지 인근 도로변에 주차된 차량 안에서 모녀가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은 본문 내용과 관련 없음.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나한아 기자] 원주의 한 저수지 인근 도로변에 주차된 차 안에서 모녀가 숨진 채 발견됐다.


7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6일 정오께 원주시 지정면의 한 저수지 인근 도로변에 주차된 차 안에서 40대 여성 A 씨와 네 살 딸 B 양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이들 모녀가 집을 나간 뒤 돌아오지 않는다는 가족의 신고를 받고 수색하던 중 모녀가 탄 차량을 저수지 부근에서 찾아냈다.


당시 A 씨는 운전석에서, B 양은 조수석에서 발견됐으나 이미 숨을 거둔 뒤였다.


차량 뒷좌석에는 소형 가스난로 2개가 발견됐으며 이 중 1개는 완전히 연소한 상태였다.

모녀의 유족은 A 씨가 평소 B 양이 잠에 잘 들지 못하면 차에 태워 함께 드라이브를 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외부에서 차량에 침입한 흔적 등 범죄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A 씨가 차 안에서 소형 가스난로를 켠 채 B 양을 재우다 잠이 들어 질식했거나 극단적 선택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 중이며 부검을 통해 사인을 밝히기로 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나한아 인턴기자 skgksdk911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연예인" 시끌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