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도 ‘신속 PCR 검사’ 중대본 전국 우수사례 소개

최종수정 2021.03.02 12:54 기사입력 2021.03.02 12:54

댓글쓰기

전남도 ‘신속 PCR 검사’ 중대본 전국 우수사례 소개
썝蹂몃낫湲 븘씠肄

[무안=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전남도는 영암 대불국가산업단지와 삼호조선소 근무자 1만 600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찾아가는 신속 PCR 검사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로부터 적극방역 우수사례로 소개됐다고 2일 밝혔다.


찾아가는 신속 PCR 검사는 최근 남양주 산업단지에서 120여 명의 외국인 근로자가 집단 감염됨에 따라 지난달 22일부터 4일간 외국인이 많은 대불산단에서 선제적으로 이뤄졌다.

대불산단 내 2개소와 삼호조선소 4개소에서 진행한 결과 내국인 1만 4072명, 외국인 1787명, 총 1만5859명 모두 음성으로 판정됐다.


신속 PCR 검사는 지난해 말 경기 여주시가 도입한 것이다. 진단 정확도가 높은 PCR 검사 방식과 진단 결과가 빨리 나오는 신속항원검사의 장점을 합친 것으로 검체 채취에서 결과 판독까지 1시간 반이면 끝난다.


검체 채취가 기존의 코·목(비인두도말)이 아닌 침(타액) 채취 방법이어서 검사 대상자의 불편을 줄이면서도 한 번에 최대 94명까지 판독이 가능하다.

전남도는 외국인 근로자 밀집지역에 선별검사소를 설치해 휴식·점심시간 등에 자유롭게 검사를 했다. 불법 체류자의 신분 노출에 따른 검사 거부감 해소를 위해 익명으로 이뤄졌다.


이에 따라 내외국인 모두 검진에 적극 협력함으로써 상호 신뢰감을 구축, 검사율을 높였다. 그 결과 중대본은 이날 자치단체 코로나19 선제검사 우수 사례로 소개했다.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도내 외국인 근로자에게서 확진자가 나오지 않아 도민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코로나로부터 안전한 전남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남에선 지난 1일 밤부터 2일 오전 10시까지 코로나19 지역감염으로 나주 1, 함평 2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이로써 전남지역 확진자는 총 868명으로 늘었다. 이 가운데 지역감염은 799명, 해외유입은 69명이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무 위에 괴생명체가…" 주민들 떨게한 '공포의 크루아상' "나무 위에 괴생명체가…" 주민들 떨게한 '공...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