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조병규 또다시 학폭 의혹… "애매하다"vs"사과해야" 반응 엇갈려

최종수정 2021.02.17 11:21 기사입력 2021.02.17 11:21

댓글쓰기

배우 조병규. 사진=연합뉴스

배우 조병규. 사진=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영은 기자] 배우 조병규가 또다시 과거 학교 폭력(학폭)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이를 두고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16일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는 '조병규 학교 폭력 피해자'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16살 때 뉴질랜드 고등학교에서 조병규가 시비를 거는 말투로 말을 걸기에 무시하고 대꾸하지 않았고, 그러자 조병규가 다른 학생들과 함께 자신을 둘러싸고 점심시간 동안 욕을 했다고 주장했다.

글쓴이는 "수업 끝나고 나가려는데 바지도 통 딱 줄이고 염색한 조그만 애가 먼가 시비 거는 말투로 말을 걸길래 기분이 딱히 좋지 않아서 아무 말도 안 하고 그냥 갔다"라며 "점심시간에 혼자 밥 먹고 있었는데 한국인 2명이 따라 나오라고 해서 나갔더니 매점 옆 건물 앞에서 조병규를 포함한 30명 정도의 학생들이 입에 담지도 못 할 말들을 쏟아부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너무 화가 나서 한국인 유학생 관리사무소 같은 곳에 가서 관리자랑 얘기를 했다"면서 "그래서 부모님도 알고 우리 홈스테이 아줌마도 알게 되었고 조병규를 따로 불러서 얘기도 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조병규는) 담당자한테도 싸가지없이 말하고 관리자분은 둘이 앞으로 또 이런 일 있으면 학칙에 따라 조치할 거니 잘 지내라고만 하고 끝났다"라면서 "공부하러 왔는데 왜 내가 이런 욕을 들으면서 남은 1년 어떻게 보내나 참담한 하루였다"라고 전했다.

글쓴이는 조병규가 음담패설도 일삼았다고 주장하며 "제가 당한 건 다른 분들에 비해 별거 아니었지만 많은 피해자들이 묻힌 게 너무 안타깝다. 저는 사실만을 말했고 이와 다를 시 조병규가 피해받은 것에 대한 모든 손해배상을 책임질 것을 약속드린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결론적으론 폭력은 쓰지 않았다. 언어폭력만 있었을 뿐"이라고 말했다.


이 같은 주장에 누리꾼들의 반응은 엇갈리고 있다. 누리꾼들은 '학교폭력 피해자라고 보기에는 애매하다', '사실 기반보다는 명예훼손을 위한 폭로인 듯', '사회적으로 매장될 일인지 모르겠다' 등과 함께 일각에서는 '진짜라면 파장이 크겠다', '사과로 이어지면 좋겠다' 등의 반응으로 나뉘고 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 게시글 일부 캡쳐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 게시글 일부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편 조병규는 2018년 드라마 'SKY캐슬' 출연 중에도 학교폭력 의혹이 제기돼 "사실이 아니다"라고 반박한 바 있다.


당시 조병규는 팬카페에 글을 올려 "학교 폭력이라는 명목으로 글이 올라오고 있는 걸 저는 알고 있었고 그 글에 관심을 가지고 이슈 자체가 되는 게 글을 쓴 사람의 의도라 판단하여 조용히 목도하고 있었다"면서 "하지만 지켜주는 팬분들과 혹시 모를 오해의 소지가 있어 밝히려고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조병규는 "저는 그런 (학폭을 한) 적이 없다"라며 "지금 작품을 하는 중이고 제 사사로운 구설수로 인해 작품에 조금이라도 사감을 들고 피해를 끼치는 일은 죽기보다 싫다"라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만일 이 허무맹랑한 소문들이 커질 시 작품 종료 후 회사를 통해 공식 입장으로 밝히겠다"라고 전했다.


김영은 기자 youngeun928@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정호연 '과감한 모델 화보' [포토] 설현 '통통 튀는 화보'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스타화보

  • [포토] 현아 '몽환적인 분위기' [포토] 서동주 "몸무게 의미 없어"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