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재명 "코로나 확진자 300명 밑으로 떨어지기 쉽지 않다"

최종수정 2021.01.28 12:49 기사입력 2021.01.28 12:49

댓글쓰기

이재명 "코로나 확진자 300명 밑으로 떨어지기 쉽지 않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코로나19 확산세가 저점으로 향하지만 300명 밑으로 떨어지기는 쉽지 않을 것이란 전망을 내놨다.


이 지사는 28일 경기도청 브리핑룸에 열린 '경기도 2차 재난기본소득 지급' 온라인 기자회견에서 "(경기도가 정부에 제안한)5인이상 집합금지로 인해 (코로나19가)매우 효과적으로 통제되고 있다"고 운을 뗐다.

그는 하지만 "2차와 3차 감염유행 사이에 저점이 전국 단위 100명이었고, 고점은 1000명이었다"며 "지금 보면 당시 저점 수준으로 내려오고 있지만 100명까지 떨어질 것이냐는 (질문에는 저는)불가능하다고 본다"고 진단했다.


이 지사는 그러면서 "저점(100명)으로 떨어지면 코로나는 극복하는 과정이 될 것이지만 지금은 확산 중"이라며 "(저는) 저점을 300~500명 선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 같은 판단으로 "(코로나19는)이동이 늘면 코로나19 확진자도 늘게 돼 있다"며 "바닥에 깔린 감염체 때문에 더 많이 움직일수록 더 많은 확진자는 나올 수 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