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심하고 대중교통 이용하세요” 양산시, 대중교통 종사자 코로나19 전수검사 실시

최종수정 2021.01.19 12:06 기사입력 2021.01.19 12:04

댓글쓰기

경남 양산시 선별진료소에서 대중교통 운수종사자가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사진=양산시)

경남 양산시 선별진료소에서 대중교통 운수종사자가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사진=양산시)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이상현 기자] 경남 양산시가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대중교통 서비스를 위해 운수종사자를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전수검사를 했다.


검사 대상은 버스 운수종사자 494명, 택시 889명, 전세버스 334명, 특별교통수단 52명 등 총 1769명이다.

진단검사는 베데스다병원 선별진료소에서 운수 종사 분야별로 18일부터 29일까지 실시한다.


평일은 9시~12시 30분, 13시 30분~16시 30분까지, 토요일은 9시~12시까지이며 비용은 전액 시에서 부담한다.


시 관계자는 “버스, 택시 등 대중교통 운수종사자들은 시민과 가장 접촉이 많은 만큼 무증상 감염자 발생도 우려되므로 업체별 정해진 날짜에 검사 참여를 당부드린다”며 “대중교통 운수종사자에 대한 선제적 검사와 대중교통의 철저한 방역을 통해 시민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이상현 기자 lsh205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