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학부모와 온라인 소통으로 교육 정책 공감의 장 열어

최종수정 2021.01.18 06:31 기사입력 2021.01.18 06:31

댓글쓰기

채현일 구청장, 14일부터 ‘2021 탁트인 구민 소통’ 추진 15일 학부모들과 소통 새로이 추진하는 영등포 교육정책 설명하고 학부모들 의견 청취... 참석자 소수만 오프라인, 나머지는 온라인 참여… 구 유튜브 채널 통해 생중계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왼쪽)이 지난 15일 영등포구 방송국 ‘스튜디오 틔움’에서 열린 ‘2021년 탁트인 구민소통-학부모와의 대화’에서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한 학부모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왼쪽)이 지난 15일 영등포구 방송국 ‘스튜디오 틔움’에서 열린 ‘2021년 탁트인 구민소통-학부모와의 대화’에서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한 학부모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남다른 온라인 소통 행보로 탁 트인 새해를 열었다.


지난 14일부터 ‘2021 탁트인 구민 소통’ 행사를 온라인으로 추진, 15일에는 지역사회 학부모들을 초청해 영등포 교육 비전에 대한 열린 대화를 나눴다.

구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이번 ‘2021 탁트인 구민 소통’ 참석 인원을 정부 지침에 맞게 4인 이내로 제한해 3명으로 구성, 나머지 인원들은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구 방송국 ‘스튜디오 틔움’에서 신미나 장훈고등학교 학부모 회장, 김미선 영신고등학교 학부모 회장 등 학부모 대표 2인과 함께 자리했다.


이외도 지역 내 초·중·고교생들을 자녀로 둔 학부모 10인이 자택에서 비대면으로 대화에 참석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과 학부모들은 먼저 새해 인사로 말문을 열고 가벼운 대화로 온라인으로 낯선 분위기를 환기시켰다. 이어 올해 달라지는 영등포 교육정책 및 교육환경과 관련된 현안사항을 공유, 이와 관련된 학부모들의 궁금증에 대답하는 열띤 시간을 가졌다.


올해 변화될 영등포 교육정책으로 ▲첨단 미래교실 조성 ▲창의예술교육센터 개소 ▲혁신교육빌딩 건립 ▲구립 마을도서관 조성 ▲대학입학정보센터 운영 ▲진로직업 체험지원센터 운영 ▲입학준비금 지원 등이 이날 화두에 올랐다.


이 중 영등포 초·중·고 각 학교 1개 교실에 IT기술을 융합한 스마트 교육환경을 구축해 학생들이 미래 교실의 모습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하는 첨단 미래교실을 비롯 교육 인프라가 부족한 신길동에 미래 교육의 허브공간이 될 혁신교육빌딩 등 올해 새로이 준비 중인 교육 관련 시설들에 학부모들의 관심이 특히 높았다.


이외도 코로나 시대 온라인 학습 보완책, 교복 무상 지원, 차 없는 통학로 조성, 학생들의 학습 및 여가활동 공간 마련 등 현재 시급한 교육환경 개선책들과 관련된 다양한 의견들이 오갔다.


최신 기술을 이용해 오프라인과 온라인의 조화를 이룬 가운데 교육환경의 변화와 관련한 열띤 논의가 이뤄진 이 같은 소통 현장은 구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틔움’을 통해 전 구민이 볼 수 있도록 생중계됐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미래 사회로의 이행에 따라 급변하는 교육환경에 맞춰 적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올해 구민과의 소통을 더욱 강화하고자 한다”며 “우리 아이들의 꿈과 끼를 키워내 우수한 미래 인재를 육성하는 명품 교육환경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