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 북구, 산불 방지 종합대책 추진

최종수정 2020.12.02 10:51 기사입력 2020.12.02 10:51

댓글쓰기

광주 북구, 산불 방지 종합대책 추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육봉 기자] 광주광역시 북구(구청장 문인)는 오는 15일까지를 산불조심 기간으로 정하고 산불 피해 최소화를 위해 ‘산불방지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산불방지 종합대책은 가을과 겨울철 맑고 건조한 날씨가 많아 산불의 위험성이 높아지는 만큼 사전점검과 홍보활동 등을 통해 산불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자 마련됐다.

북구는 산불방지종합대책본부, 순찰기동반, 산불전문 예방진화대 운영 및 유관기관과의 공조를 통해 산불 취약지역을 집중적으로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먼저 산불조심기간 중 총 25명으로 구성된 종합대책본부를 운영, 산불 진화장비를 점검하고 산불 발생 시 신속한 상황보고, 현장 진화 지휘체계 유지, 유관기관 협조요청 등의 임무를 수행한다.


순찰기동반 3개반과 산불전문 예방진화대원 21명을 산불 중점관리 지역에 집중 배치해 산불감시, 산불 예방 홍보, 진화장비 관리, 신속한 신고 등 초동 진화 업무를 실시한다.

경찰, 소방서, 군부대 등 유관기관과 비상연락망을 상시 가동해 효율적인 산불 방지체계를 유지한다.


아울러 등산로 입구, 산불 중점관리 지역에서 산불 조심 캠페인을 개최하고 구 홈페이지, 플래카드, 산불신고 앱(스마트산림재해) 등 각종 매체를 활용한 산불 예방 홍보 및 신고에 대한 주민참여도 적극 유도한다.


문인 북구청장은 “사전 예방활동과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구민의 안전과 지역의 산림자원을 소중히 보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김육봉 기자 bong291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