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솔로몬로파크 진입 도로접근성 개선

최종수정 2020.10.29 15:19 기사입력 2020.10.29 15:19

댓글쓰기

광주시, 솔로몬로파크 진입 도로접근성 개선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광주광역시는 광주솔로몬로파크 인접 도로인 북구 오문로에 시비 12억 원을 들여 진입 할때 속도를 감속하고 빠져나갈 때는 서서히 가속하도록 해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가감속차로 1차로(길이 97m, 너비 3m)를 추가 조성했다고 밝혔다.


또 교통안내표지판(5곳), 옹벽, 보도, 가로등·가로수, 신호등, 과속신호위반 및 주정차 단속 폐쇄회로텔레비전(CCTV), 횡단보도 진입로 등의 교통안전시설을 함께 설치했다.

이번 공사로 오는 광주시민 뿐 아니라 외부 방문객들의 접근성도 개선됐을 뿐 아니라 지역 주민의 교통편의 등 안전한 교통환경을 제공하게 됐다.


옛 광주교도소 부지일대는 지난해 12월부터 광주솔로몬로파크 건립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총 사업비 187억 원이 투입돼 부지 1만8947㎡에 법 체험교육시설을 2022년 완공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채경기 시 법무담당관은 “이번 공사로 광주를 찾는 방문객의 접근성이 높아져 솔로몬로파크 완공이 되면 우리지역 관광 활성화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옛 광주교도소 부지를 활용한 파크 조성이 완공될 때까지 관계기관과 협력하는 등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