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남구 대치동 학원강사 1142명 검사 받아 모두 음성 판정

최종수정 2020.10.26 20:22 기사입력 2020.10.26 20:22

댓글쓰기

강남구 대치동 학원강사 1142명 검사 받아 모두 음성 판정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남구에서 26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명이 발생, 누적 확진자는 309명으로 늘었다.


대치동 주민은 앞서 확진 받은 강남구민과 접촉으로 강남구보건소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고, 도곡동 주민은 발열, 인후통 증상으로 서초구보건소에서 확진 받아 강남구보건소로 이날 이첩됐다.

아울러 강남구는 확진 판정을 받은 우리은행 본사 임원 5명이 19일 역삼동 소재 ‘GS타워’ 6층을 다녀간 사실을 24일 확인, 밀접접촉자 42명을 자가격리 조치했다.


한편, 11월6일까지 진행되는 지역내 학원강사에 대한 전수검사 관련해 현재까지 1142명이 검사를 받아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정순균 구청장은 "아직까지 검체검사를 받지 않은 강사들께서는 속히 검사를 받아주고, 학원 측도 강사들의 검사 참여를 독려해주실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