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해시, 제2회 남명문화제 ··· "예술로 풀어가는 가야왕도"

최종수정 2020.10.22 17:52 기사입력 2020.10.22 17:52

댓글쓰기

24~25일 공연·학술·전시 행사 '다채'

김해시, 제2회 남명문화제 ··· "예술로 풀어가는 가야왕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강우권 기자]경남 김해시는 남명정신문화의 계승과 발전을 위해 제2회 김해 남명문화제를 오는 24일 제1회 전국 남명 어린이 창작 동요제를 시작으로 장유대청중앙공원, 김해문화의전당 윤슬미술관, 김해향교에서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예술로 풀어가는 가야왕도 '제2회 김해 남명문화제'라는 테마를 바탕으로 창작 공연, 시민참여 예술행사, 학술대회, 서화전과 같은 다채로운 구성으로 진행된다.

24, 25일 양일간 장유대청중앙공원에서 남명포토존과 개막식을 포함해 볼거리가 다양한 야외행사가 진행된다. 남명사상을 바탕으로 한 공연예술행사인 창작공연 마당극‘경의 검’공연과 생활예술인 페스티벌, 청소년 페스티벌 등 시민 주체의 행사가 개최된다.


전시행사로는 26일부터 11월 1일까지 김해문화의전당 윤슬미술관 제3전시실에서 남명의 시조를 소재로 한 서예, 문인화 등을 전시하는 남명서화전 특별초대전이 진행될 예정이다.


29일 김해향교에서 ‘남명 조식의 시문에 나타난 김해의 지역적 성격’ 외 2가지 주제로 학술행사가 개최되는데, 토론을 통해 남명에 대한 심도 깊은 이해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남명 조식선생이 후학을 양성하던 산해정이 자리한 김해에서 남명사상을 계승하는 행사가 진행되는 것을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정신적 가치가 홀대당하는 현대 사회에서 큰 의미를 가지는 남명사상이 시민들에게 널리 전달돼 전통의 가치를 다시 한번 되새겨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남명 조식 선생은 퇴계 이황과 쌍벽을 이룬 경상우도의 대표적인 성리학자로 그의 의(義)와 경(敬)을 존중하고 실천하는 선비정신은 많은 제자들을 감회시켜 남명학파를 낳았다. 재야 지식인으로서 실천을 중시한 그의 사상은 임진왜란 시기 의병활동으로 계승됐고 그의 여러 상소들은 아직도 충언의 본보기로서 남아있다.




영남취재본부 강우권 기자 kwg105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