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시민단체, 옵티머스 연류 이진아 전 靑 행정관 검찰 고발

최종수정 2020.10.19 11:13 기사입력 2020.10.19 11:13

댓글쓰기

시민단체, 옵티머스 연류 이진아 전 靑 행정관 검찰 고발

[아시아경제 이정윤 기자] 옵티머스자산운용 대주주였던 이진아 전 청와대 민정수석실 행정관이 검찰에 고발됐다.


시민단체 경제민주주의21은 19일 이 전 행정관을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금융실명법 위반 등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경제민주주의21은 "이 전 행정관이 청와대에 들어간 뒤 배우자인 윤석호 전 옵티머스 이사의 보수가 별다른 이유 없이 월 500만원에서 1500만원으로 늘어났다"며 "이는 이 전 행정관이 공무원 신분으로 부당하게 받은 돈이며, 민정수석실은 금융감독원을 감찰하는 곳이기에 직무 관련성도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 전 행정관은 자신이 보유하던 옵티머스 주식 10만주를 김재현 전 옵티머스 대표의 비서 명의로 차명 전환해 보유 사실을 숨기려고도 했다"고 설명했다.



이정윤 기자 leejuyo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