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종로구 ‘세종마을음식문화거리’ 중소벤처기업부 특성화시장 대상지 선정

최종수정 2020.09.28 08:23 기사입력 2020.09.28 08:23

댓글쓰기

지역문화와 관광자원 연계 시장 고유의 특징, 장점 등 살려 집중 육성하는 사업... 사업비 약 10억 원 지원받고 이 일대 발전 이끌 각종 사업 추진

종로구 ‘세종마을음식문화거리’ 중소벤처기업부 특성화시장 대상지 선정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종로구(구청장 김영종) 세종마을음식문화거리가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21년 전통시장 활성화 공모’에서 '문화관광형시장 특성화시장 육성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되는 쾌거를 거두었다.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은 지역문화와 관광자원을 연계, 시장 고유의 특징, 장점 등을 살려 집중 육성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번 선정을 통해 구는 2년간 사업비 최대 약 10억 원을 지원받고, 세종마을음식문화거리 발전을 이끌 각종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사업 기간은 2021년1월부터 2022년12월까지이며 ▲스마트상점가 ▲홍보마케팅 강화 ▲기반시설 확충 ▲자생력 강화 등 4가지 분야에 주안점을 둔 상인 중심 프로젝트와 각종 사업을 추진하려고 한다.


먼저 고객 편의를 높이기 위해 배달 서비스를 구축하고 미디어 보드와 키오스크 등을 활용한 ‘스마트상점가’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세종마을음식문화거리 ‘홍보마케팅’을 위해 별도의 SNS 계정을 운영하고 고객들과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을 목적으로 한 온라인 신문고 역시 문을 열 예정이다.

‘기반시설’ 확충을 위해선 스마트상점가 거리 및 포토존 조성, 상점가 청결의 날 행사 등을 개최한다. ‘자생력 강화’를 위한 상인·주민 동호회 운영, 공동 포장재와 공동브랜드 개발, 특화교육 실시 등도 계획하고 있다.


뿐 아니라 관내 풍부한 역사문화관광 자원과 연계해 시장 투어코스를 개발, 세종대왕 탄신지인 세종마을의 역사성을 살려 ‘세종 600년 길’ 상징 거리 조성에 나선다.


아울러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문화 콘텐츠 육성, 시장 대표상품 개발 및 특화상품의 판로개척 지원 등을 차근차근 추진한다.


한편 ‘세종마을음식문화거리’는 2015년 골목형시장 육성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같은 해 4월부터 2016년7월까지 조명환경 등을 개선하고 디자인·ICT 특화지원사업, 상점가 특화교육 등을 진행한 바 있다.


올해는 문화관광형 특성화시장 육성사업에 선정됨으로써 세종마을음식문화거리의 발전 가능성을 인정받고 사업비 확보에 성공, 종로 일대를 찾는 수많은 관광객과 주민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대한민국 대표 시장으로 한걸음 나아갈 수 있게 됐다는 후문이다.


김영종 구청장은 “세종마을음식문화거리가 대한민국 문화관광을 선도하는 시장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이 일대 육성을 위한 내실 있는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