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콩 시위 주역' 조슈아 웡, 체포 3시간만에 석방

최종수정 2020.09.24 19:52 기사입력 2020.09.24 19:52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홍콩 민주화 운동가 조슈아 웡이 24일 경찰에 체포됐다가 3시간 만에 보석으로 풀려났다.


dpa통신 등에 따르면 웡은 이날 체포 3시간만에 풀려나 "나는 현재 안전하다"는 문자 메시지를 언론 등에 발송했다. 웡은 "어떤 일이 일어나도 계속 저항할 것"이라며 "홍콩인들이 굴복하지 않는다는 것을 세상에 알리고 싶다"고 전했다.

앞서 웡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날 오후 1시께 경찰에 체포됐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해 10월5일 무허가집회에 참여한 것과 관련이 있다"며 "복면금지법을 위반한 혐의 역시 받고 있다"고 언급했다. 체포 당시 웡은 홍콩 중앙경찰서 앞에서 현재 재판을 받고 있는 사안과 관련해 기자회견을 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조슈아 웡은 2014년 홍콩 우산혁명의 주역으로 홍콩 민주화 운동의 상징과도 같은 인물이다. 현지에서는 웡에게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위반 혐의가 적용될 것이란 관측이 잇따랐다. 지난 6월30일 시행된 홍콩보안법은 외국 세력과 결탁, 국가 분열, 국가정권 전복, 테러리즘 행위 등을 금지ㆍ처벌하고, 홍콩 내에 이를 집행할 기관을 설치하는 내용이 골자다.


명보는 또다른 민주화 운동가 구쓰야오도 같은 혐의로 이날 오후 1시 자택에서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