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놀면 뭐하니' 환불원정대, 드디어 모두 모였다…매니저 정재형+김종민(종합)

최종수정 2020.09.19 21:21 기사입력 2020.09.19 21:21

댓글쓰기

사진=MBC '놀면 뭐하니'

사진=MBC '놀면 뭐하니'



[아시아경제 김정호 기자] 환불 원정대 멤버들이 드디어 한 곳에 모였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환불 원정대 멤버들과 매니저들의 상견례가 진행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환불 원정대 멤버들은 팀워크를 다지기 시작했다. 엄정화 부캐 만옥은 멤버들에게 "가고 싶지 않은 일정 잡히면 어떻게 해?"라고 물었다. 이를 들은 제시 부캐 은비는 "전 해요"라며 "진짜 사나이 가기 싫었어요"라고 솔직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나아가 "실비 가봐"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은비는 "헨리랑 엠버에게 소문을 들은 거야. 리얼하다고 해서 '얼마나 리얼하겠어'라고 생각했는데 진짜예요"라고 밝혔다.


더불어 그는 "한국말이 안 되는데 군대말이 얼마나 어려워요"라며 "울었어요"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아울러 "군대를 두 번 갔어요"라며 화생방 경험담을 비롯한 군대 이야기를 털어 놓아 웃음을 자아냈다.

환불 원정대 멤버들은 서로에 대한 이야기를 솔직하게 나눴다. 은비는 "실비는 어떤 남자 좋아해?"라고 물었다. 실비는 "순박한 남자"라고 말했다.


곧바로 천옥은 "종민이 같은 스타일?"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만옥은 "최고의 순박"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실비는 "김종민 선배님 카메라 뒤에서 뵀을 때 멋있었어요"라며 "순박하고 소탈한 사람이 좋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만옥은 "네 나이 때 연애 쉬지 않았는데"라며 "난 항상 2년 정도 만났어"라고 했다. 이에 천옥은 "나도 그랬는데. 그 주기가 2년인가봐"라며 "결혼할 사람은 따로 있더라고. 내가 결혼할 때 고민이 '내가 바람 필까봐'였어"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를 들은 은비는 "그래서 제주도 간 거예요?"라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했다.. 멤버들은 진실게임과 진심게임을 진행하며 팀워크를 다졌다.


지미유는 매니저 선발을 위해 이상민 추천한 역술가를 만났다. 이에 역술가는 "지미유 씨가 대운이 들어와서 지미유 손을 거치면 스타가 안 될 수가 없습니다"고 말했다.


지미유는 역술가에게 매니저 관상을 의뢰했다. 역술가는 김종민과 양세찬을 일 잘하는 매니저로 꼽았다. 이어 멤버들과의 케미를 고려할 땐 정재형을 추천했다. 하지만 역술가는 "조세호와 광희는 방송 욕심이 너무 커서"라며 "난장판입니다"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했다.


역술가의 조언을 참고한 지미유는 매니저 후보 김종민을 만났다. 김종민은 "혹시 몰라서"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지미유는 "종민 씨가 저와 잘 맞는 거 같다고 하더라고요"라고 말했다. 나아가 김종민은 "대표님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모르겠네요"라고 반응해 지미유를 당황케했다.


지미유는 김종민에게 매니저 의향을 물었다. 김종민은 긍정적으로 말했다. 이에 지미유는 "오늘부터 일을 시작해요"라며 김종민에게 계약서를 건넸다. 이어 그는 김종민에게 예명으로 '지섭이'를 추천했다.


두 번째 매니저 후보 정재형이 사무실에 방문했다. 그는 반려견과 함께 등장해 이목을 끌었다. 정재형은 강아지 보육 시설을 물어 지미유를 당황하게 했다. 지미유는 정재형의 운전면허증 부재를 언급했다. 이에 정재형은 "딸까?"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그는 "팀원들의 정서적인 안정을 많이 도와줄 수 있다"고 어필했다.


김종민은 정재형의 예명으로 샤또를 추천했다. 이를 들은 지미유는 "봉원이 어때요?"라고 추천했다. 결국 정재형은 정봉원으로 예명이 확정됐다. 정봉원도 계약서를 작성하며 환불 원정대 매니저에 합류했다. 지미유는 "신박기획에 입사한 것을 축하드립니다"고 김종민과 정재형에게 선물을 건넸다.


지미유는 함께 환불 원정대 멤버들에게 매니저로 낙점된 김지섭을 소개했다. 환불 원정대 멤버들은 매니저의 의상에 경악을 금치 못했다. 지미유는 "내가 어미 호랑이, 지섭이가 아기 호랑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그는 두 번째 매니저 정봉원을 소개했다. 이에 멤버들은 재차 당황함을 드러냈다. 만옥은 "쟤가 오면 어떻게 되는지 알아? 우리가 띄워줘야 돼"라고 반응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안겼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김정호 객원기자 kim9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