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문화재단, 초고화질 영상 연극 ‘여자만세’ 상영

최종수정 2020.08.13 14:47 기사입력 2020.08.13 14:47

댓글쓰기

19일 빛고을아트스페이스서 ‘삭온스크린’ 프로그램

광주문화재단, 초고화질 영상 연극 ‘여자만세’ 상영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성슬기 기자] 광주문화재단은 오는 19일 오후 7시 30분 빛고을아트스페이스 소공연장에서 삭온스크린(SAC on Screen) 프로그램으로 연극 ‘여자만세’를 상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예술의전당 영상화사업 ‘삭온스크린(SAC on Screen)’은 다양한 각도에서 10대 이상의 4K 카메라로 촬영된 초고화질 영상이다.

객석에서는 볼 수 없었던 아티스트의 표정과 몸짓을 생동감 있게 고음질의 음향과 함께 관객들에게 전달한다.


이번 상영작은 지난해 12월 제작발표회를 갖고 지난 2월까지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에서 순수 창작 연극으로 선보였던 작품이다. 대중적으로 친숙한 성병숙, 김용선, 하성민 배우 등이 출연한다.


이 작품은 고지식한 시어머니를 모시고 사는 지고지순한 며느리집에 70대 할머니 하숙생이 들어오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코미디로, 이 불편한 동거를 통해 우리나라 여성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차별과 희생에 대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입장료는 무료이며 8세 이상 관람 가능하다.


문화N티켓 홈페이지에서 예약하면 공연 상영 당일 오전 0시부터 선착순으로 25명 모바일 발권을 할 수 있다.


한편 광주문화재단 빛고을시민문화관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지침 준수에 따라 출입 시 발열 등 증상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마스크 미착용 시 관람에 제한될 수 있다.


다음 상영작은 ‘라 바야데르’ 발레 공연영상으로 오는 25일 오후 7시 30분 빛고을시민문화관에서 상영된다.




호남취재본부 성슬기 기자 ssg599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