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마트, 추석 사전예약 판매 돌입…비대면 서비스 강화

최종수정 2020.08.11 07:22 기사입력 2020.08.11 07:22

댓글쓰기

이마트, 추석 사전예약 판매 돌입…비대면 서비스 강화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이마트가 추석 영업에 본격 시동을 건다.


이마트는 13일부터 9월 18일까지 총 37일간 추석 선물세트 사전 예약판매에 돌입한다. 이번 추석 세트 판매 기간에는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한다.

먼저, 고객을 직접 찾아가는 ‘방문 주문 서비스’를 강화한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불특정 다수의 직접적인 대면 및 상담을 위한 대기 없이, 쉽고 편하게 상담 및 결제 할 수 있다.


이마트는 올해 설 약 20개 점포에서만 진행했던 ‘찾아가는 방문 서비스’를 전점으로 확대했다. 고객들은 가까운 이마트로 전화 상담을 통해 방문 일정을 잡고, 이마트는 예약된 일정에 맞춰 고객 집(회사)을 방문, 상담 및 결제가 이루어지는 방식이다. 고객들은 다음달 26일까지 구매 수량에 한정 없이 집에서 선물세트를 상담, 결제 할 수 있다.


이마트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한 세트 구매 간편 서비스도 확대했다. 고객들은 이마트 앱에서 세트 수량에 따른 할인금액을 확인할 수 있으며, 최종금액을 포함한 바코드를 발급 받는다. 이 바코드를 가지고 이마트 매장에 방문해 빠르게 결제할 수 있으며, 매장 방문이 불편한 고객은 ‘고객을 직접 찾아가는 주문 서비스’로 집(회사)에서 쉽게 결제할 수 있다.

‘배송주소 입력 서비스’도 처음으로 시행한다. 이전까지는 고개들이 직접 배송 주소를 문서로 작성해 전달 해야 했지만, 이번 추석부터는 이마트 홈페이지에서 택배 발송 주소를 일괄적으로 등록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매장에서 세트를 배송하기 위한 대기 시간을 아낄 수 있으며, 문서로 배송 주소록을 작성해야 하는 번거로움까지 줄일 수 있다.


기프티콘 보내기 서비스도 오픈한다. 고객이 이마트앱 메뉴 하단에서 기프티콘 보내기 메뉴를 클릭하면 1만원, 3만원, 5만원의 모바일 기프티콘을 보낼 수 있다.


한편 이마트는 올 추석을 맞아 사전예약 전용상품을 개발하고, 주력 세트 물량 사전 비축과 산지 선점을 통한 가격 경쟁력 확보 등에 중점을 뒀다. 특히 1~2만원대 실속 선물세트 물량을 30% 가량 늘렸고, 과일 중저가 세트 물량을 확대했다. 또한 가장 인기 있는 과일인 ‘샤인머스켓’ 세트를 늘렸으며, 기간 별로 상품권 증정 금액에 차등을 둬 일찍 구매할수록 더 큰 혜택을 제공하는데 초점을 뒀다.


선물세트 구매에 따른 증정 행사도 풍성하다. 이마트는 사전 예약판매 기간 동안 행사카드(총 13종)로 구매시 최대 40% 할인혜택을 제공하고, 기간에 따라 구매 금액대별로 구매액의 최대 10%에 해당하는 신세계 상품권을 증정한다. 예를 들어 1000만원 이상 구매시 사전예약 시작 후 30일간은 최대 100만원, 이후 7일간에는 50만원 상품권을 증정하는 등 기간별로 지급율에 차등을 뒀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